[카드뉴스]

플라스틱 잘 먹겠습니다

지령 5000호 이벤트
비닐 또는 플라스틱으로 만들어진 제품이 환경오염과 자원낭비를 야기한다는 지적이 확산되고 있는 가운데, 커피전문점 및 유통업계는 일회용품 사용을 줄이고 친환경 제품을 만드는 등의 대안을 찾고 있다.

8월 2일부터 각 지방자치단체는 카페와 패스트푸드점 내 일회용 플라스틱 컵 사용 여부에 대해 본격적인 점검에 나선다.

정부는 오는 2022년까지 일회용 컵과 비닐봉지의 사용량을 35% 줄이고, 2030년까지 플라스틱 폐기물 발생량을 50% 감소시키며, 재활용률을 기존 34%에서 70%까지 끌어올리겠다는 계획이다.


[관련기사]"일회용품 OUT" 선포한 기업들.. '플라스틱 제로' 문화 확산

sjh321@fnnews.com 신지혜 이대성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