특검, 김경수 경남도지사 6일 피의자 소환조사..법리공방 예상

'드루킹' 김동원씨 일당의 댓글조작 사건을 수사 중인 허익범 특별검사팀이 6일 오전 9시 30분 김경수 경남도지사를 피의자 신분으로 불러 조사할 예정이다.

특검팀 박상융 특검보는 3일 브리핑에서 "오늘 김 지사 측 김경수 변호사가 특검을 방문해 시간과 일정을 조율했다"며 이 같은 계획을 밝혔다.

특검은 김 지사가 드루킹 일당이 벌인 댓글조작을 최종적으로 지시하고 그 결과를 보고받은 것으로 의심하고 있다.

또 지난 6·13 지방선거에 김씨에게 도움을 요청하고 대가를 제안하는 등 공직선거법을 위반한 의혹도 있다고 본다.

김 지사는 현재 특검이 제기하는 모든 혐의를 부인하고 있어 치열한 법리공방이 예상된다.

rsunjun@fnnews.com 유선준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