휴일에도 수리 받으러 줄 선 BMW

정부가 잇따른 엔진 화재로 리콜 조치가 내려진 BMW 차량에 대한 정밀 분석에 본격 착수한 가운데 5일 휴일임에도 불구하고 서울 영등포의 BMW 서비스센터가 점검을 받으려는 차량들로 붐비고 있다. 사진=kbs@fnnews.com 김범석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