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북, 유엔에 판문점선언 공식문서로 회람 공동요청

지령 5000호 이벤트

南조태열 대사-北김인룡 대사대리 서명 서한 구테흐스 총장에 발송

[AFP.연합뉴스.자료사진]

남북, 유엔에 판문점선언 공식문서로 회람 공동요청

南조태열 대사-北김인룡 대사대리 서명 서한 구테흐스 총장에 발송

(서울=연합뉴스) 조준형 기자 = 남북은 6일(현지시간) 4·27 남북정상회담 합의문인 판문점 선언의 영문 번역본을 유엔 총회 및 안전보장이사회(안보리)의 공식문서로 회람해 줄 것을 유엔사무국에 공동으로 요청했다.


남측 조태열 주 유엔대사와 북측 김인룡 주 유엔 대사대리가 공동 서명해 안토니우 구테흐스 유엔 사무총장 앞으로 보낸 서한에서 이같이 요청했다.

외교부는 7일 "이는 남북정상회담(4월27일 개최) 이후 남북이 유엔 차원에서 추진한 후속조치로서, 실제 공식문서 회람은 유엔사무국의 문서 편집·교정 절차 등이 완료되는 시점에 이뤄질 예정"이라고 소개했다.

또 "남과 북이 공동으로 추진한 이번 유엔 문서 회람은 남북한의 '판문점 선언' 이행 의지를 재확인하는 한편, 선언에 대한 국제사회의 지지 및 공감대를 확산시키는 데에 기여할 것으로 기대된다"고 부연했다.

jhcho@yna.co.kr

(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