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 tv 고객맞춤 추천 서비스 '적중'

8월 VOD 매출 최고치

SK브로드밴드 모델들이 8월 VOD 매출 역대 최고 기록을 홍보하고 있다.
SK브로드밴드는 B tv의 데이터 기반 고객맞춤 추천 서비스와 콘텐츠 마케팅을 통해 8월 주문형비디오(VOD) 매출이 월별 최고치를 기록했다고 12일 밝혔다.

SK브로드밴드가 올해 8월 B tv의 전체 유료 VOD 매출을 분석한 결과 전년 동기 대비 23% 증가했으며 매출 상승분 중 30%는 B tv가 제공하는 고객맞춤 추천 서비스와 마케팅을 통해 발생한 것으로 나타났다.

특히 고객별 추천 서비스가 전면적으로 적용된 영화 장르에서 VOD 매출이 지난해 8월 대비 54% 성장한 것으로 나타났는데, 이는 B tv가 고객의 시청이력 등을 분석해 빅데이터와 인공지능 기반의 고객맞춤 영화 추천 서비스를 제공한 것이 주효한 것으로 분석됐다.

B tv의 전체 시청건수 중 약 43%가 고객맞춤 서비스를 통해 발생하고 있으며, 특히 영화 월정액 서비스인 프리미어 월정액에서는 전체 시청건수의 56%가 VOD 추천 메뉴를 통해 발생하고 있다.

또한 영화 VOD의 시청자수와 시청건수도 지난해 8월 대비 각각 17%와 32% 증가했다.
B tv는 고객이 이용한 빅데이터를 정교하게 분석해 메뉴와 타이틀별 노출 순서, 배너 등의 고객별 개별화 작업을 거쳐 홈화면의 개별화를 구현해낸 결과로 풀이된다. 이런 성과를 기반으로 올해 8월 B tv 전체 유료 VOD 구매자수도 전년 동기 대비 11% 성장했다.

유창완 SK브로드밴드 미디어사업본부장은 "B tv는 최근 출시한 새로운 홈화면을 기반으로 글로벌 최고 수준의 고객맞춤 추천 서비스를 제공함으로써 고객의 마음을 가장 잘 헤아리고 가장 편리한 인공지능 서비스로서 경쟁력을 강화해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syj@fnnews.com 서영준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