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산업개발 수평조직 문화 실현

김대철 사장 '문화 멘토링' 사장·신입사원간 소통 활발

김대철 HDC현대산업개발 사장(왼쪽 세번째)이 지난 11일 서울 용산구 HDC아이파크몰에서 신입사원들과 미술 전시회를 관람한 뒤 기념사진 촬영을 하고 있다.
김대철 HDC현대산업개발 사장이 수평적인 조직문화 형성에 직접 나섰다.

김 사장은 지난 11일 신입사원들과 서울 용산구 HDC아이파크몰 내 대원뮤지엄에서 열린 '로메로 브리토' 한국특별전시회를 관람하고 다양한 의견을 나눴다고 12일 회사측은 전했다.

이번 관람은 'HDC 문화 멘토링' 프로그램에 따라 이뤄졌다. HDC 문화 멘토링 프로그램은 김 사장이 직접 제안한 프로그램으로, 문화공연 관람을 통해 아이디어를 공유하고 인문학적 소양 증진을 목표로 한다.


올해로 2기를 맞은 이 프로그램은 매년 3~12월까지 총 5회에 걸쳐 진행된다. 프로그램에 참여하는 신입사원들이 직접 장소를 정한다.

현대산업개발 관계자는 "HDC 문화 멘토링은 현대산업개발이 추구하고 있는 수평적 기업문화를 실현하기 위한 프로그램"이라며 "HDC 문화 멘토링이 수평적 기업문화 구현의 디딤돌이 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고 했다.

jyyoun@fnnews.com 윤지영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