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프란츠 듀얼 마스크’ , 2019 S/S 뉴욕 패션위크에 제품 제공 '눈길'

지령 5000호 이벤트
뉴욕 패션위크 행사에 협찬한 프란츠 스킨케어 제품들

글로벌 더마코스메틱 브랜드인 프란츠가 세계 4대 패션위크중 하나인 뉴욕패션위크에 제품을 제공해 눈길을 끈다. 프란츠는 뉴욕패션위크 협찬을 계기로 글로벌 시장 진출에 박차를 가할 예정이다.

뉴욕패션위크는 지난 6일부터 패션의 메카 뉴욕에서 진행됐다. 이번 행사는 랄프로렌 50주년 특별기념행사가 있어 셀럽들과 모델들이 대거 참여, 최신 패션과 뷰티 트렌드를 엿볼 수 있었다.

배우 김혜수, 패션 셀럽 기은세 그리고 앤 헤서웨이, 블레이크 라이블리, 케이티 홈즈, 지지 하디드 등 많은 국내외 셀럽과 패션 피플들이 참석한 가운데, 프란츠는 탑모델 타마라 밀리세빅 등이 서는 10여개의 런어웨이에서 시그니쳐 아이템인 다양한 듀얼 마스크 시스템, 줄기세포배양액 앰플, 에센스, 세럼 등의 제품을 공식 협찬했다.

프란츠는 서울대 융합학문의 전문연구진이 하이 테크놀로지를 바탕으로 2017년 가을에 론칭, 초저분자화한 제형을 미세전류를 이용해 피부 속까지 전달하는 신개념 듀얼 마스크 시스템으로 ‘미세전류팩’이라는 별명으로 불리며 선풍적인 화제를 일으키고 있다. 올인원 타입으로 다양한 피부에 사용 가능하고, 피부과에서 사용하는 미세전류 시술의 원리를 마스크팩에 적용, 바쁜 현대인들이 간편하게 홈케어로 피부관리를 할 수 있다는 것이 장점이다.

프란츠는 올 하반기 보탈린 에이지 리페어 아이세럼, 옴므 애프터쉐이브 아이템 등의 스킨케어 제품 뿐만 아니라 기존 듀얼 마스크 시스템을 이용한 닥터프란츠 라인의 새로운 아토피 케어 화장품 ‘아토 트러블 릴리프’ 제품까지 다양한 신제품 론칭을 계획하고 있다.

padet80@fnnews.com 박신영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