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처연하네요" 김부선, 이재명 압수수색에 한 말.. 곧 삭제

[사진=김부선 페이스북]

이재명 경기도지사와 진실공방을 벌이고 있는 배우 김부선이 이 지사의 압수수색 소식에 "처연하다"는 메시지를 남겼다 돌연 삭제했다.

이 지사의 압수수색이 전해진 12일 오전 김씨는 자신의 페이스북에 압수수색 관련 기사를 링크한 뒤 "이재명씨 처연하네요"라는 글을 올렸다.

이후 "처연하다"는 문구는 삭제됐다.

경찰은 이날 오전 7시 20분부터 6·13 지방선거에서 공직선거법 위반 혐의로 고발된 것과 관련, 이 지사의 신체와 자택 등을 압수수색했다.

압수수색 대상에는 이 지사의 신체도 포함됐지만 경찰은 '여배우 스캔들'과는 관계가 없다고 선을 그었다.

경찰은 "신체에 있는 점을 확인하는 차원이 아니다"라고 밝혔다.


이번 압수수색은 지난 지방선거 당시 공직선거법위반 고발 사건에 따른 것으로, 친형을 정신병원에 강제 입원시켜려고 한 의혹에 대한 압수수색이라고 경찰은 설명했다.

한편 이 지사와 김씨는 불륜 스캔들 진실공방을 벌이고 있다. 이 지사 측은 허위사실 공표 혐의로 김씨를 고발했으며 김씨는 공직선거법 위반, 정보통신망법위반죄 등 혐의로 이 지사에 대한 고소장을 제출했다.

onnews@fnnews.com 디지털뉴스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