벨기에 글로벌기업 수달, 접착제 ‘픽스올(Fix ALL)’ 선보여

벨기에 기업 수달의 관계자들이 12일 서울 양재동 더케이(The-K)호텔에서 진행된 접착제 '픽스올(Fix ALL)' 런칭 기념 행사에서 '픽스올' 제품을 들고 포즈를 취하고 있다

종합 실리콘 전문 기업 동양실리콘㈜이 벨기에 기업 수달(SOUDAL)의 접착제 ‘픽스올(Fix ALL)’ 런칭 기념 행사를 12일 서울 양재동 더케이(The-K)호텔에서 진행했다.

이번에 국내시장에 새롭게 선보이게 된 ‘픽스올’은 접착제와 실란트의 장점을 결합한 일체형 제품인 ‘픽스올 플렉시’와 고중량을 견디는 초강력 접착제 ‘픽스올 하이탁’ 2종이다. 두 제품은 모든 종류의 표면과 재질에 사용 가능 하다는 것이 가장 큰 특징이다.

두 제품은 모두 습한 표면이나 실내, 실외 관계없이 강한 밀봉작업은 물론 모든 물건을 접착할 수 있다. 또한 영구적인 탄성 유지와 곰팡이의 침투를 막아준다.
특히 ‘픽스올’은 사용 후 즉시 도색이 가능하며 독성물질들이 함유되지 않은 친환경 제품이다.

회사 관계자는 “’픽스올’ 은 어떠한 상황에서도 모두 사용 가능한 만능 제품으로 전세계적으로 수달(SOUDAL)의 기술력 확인시켜주는 신 제품이다”라며 “DIY시대에 맞춰 고성능, 친환경 제품으로 소비자들의 많은 사랑을 받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한편, 동양실리콘은 지난해 10월, PU폼 판매량 전세계 1위 벨기에의 수달이 인수 합병해 한국을 비롯한 아시아 시장에서의 영업 마케팅 활동을 강화하고 있으며 연간 약 380억원의 매출을 나타내고 있다.

fair@fnnews.com 한영준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