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ES]

LG전자 롤러블 TV, CES '최고의 TV'로 선정

미국 라스베이거스에서 열린 'CES 2019' 전시회에서 세계 최초 롤러블 올레드 TV인 'LG 시그니처 올레드 TV R'가 전시된 모습.(LG전자 제공) © News1

(서울=뉴스1) 류석우 기자 = LG전자가 세계 최초로 공개한 롤러블 올레드 TV가 미국 라스베이거스에서 열리고 있는 'CES 2019'에서 최고의 TV로 선정됐다.

LG전자는 CES의 공식 어워드 파트너인 '엔가젯(Engadget)'이 'LG 시그니처 올레드 TV R'을 최고 TV로 선정했다고 11일(한국시간) 밝혔다.

엔가젯은 이날 올해 CES에 출품된 제품을 대상으로 TV와 홈씨어터, 모바일, PC 등 분야별 최고 제품을 선정해 발표했다. TV부문에서는 LG전자의 손을 들어줬다.

'LG 시그니처 올레드 TV R'은 화면을 둥글게 말았다 펴는 세계 최초 플렉서블 TV다.
TV를 시청할 때에는 화면을 펼쳤다가 시청하지 않을 때에는 본체 속으로 화면을 말아 넣을 수 있다. 백라이트가 필요 없어 얇게 만들거나 구부리기 쉬운 올레드의 강점을 극대화했다는 설명이다.

LG전자의 롤러블 TV는 비디오 디스플레이 부문에서도 'CES 혁신상(CES 2019 Innovation Awards)'을 수상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