노르마, '2019 알리바바 점프 스타터' 참가

노르마 정현철 대표(오른쪽에서 다섯 번째)는 지난해 스타트업 비즈니스 모델을 경연하는 ‘K데모데이 차이나@알리바바’ 본선에서 우승을 차지하고 올해 점프 스타터에도 참가하게 됐다.

무선 네트워크 보안 솔루션 기업 노르마가 세계 우수 스타트업과 기업, 투자자 등이 교류하는 ‘2019 알리바바 점프 스타터’에 참가한다고 16일 밝혔다.

오는 23~24일 이틀간 홍콩 컨벤션 엑시비션 센터에서 개최되는 점프 스타터는 세계 최대 전자 상거래 기업 알리바바 주최로 스타트업과 기업, 투자자가 한 자리에 모여 전시와 피칭, 세미나 등을 통해 기술과 경영 노하우, 투자 가치를 공유하는 페스티벌이다.

노르마는 2017년 스타트업 비즈니스 모델을 경연하는 ‘K데모데이 차이나@알리바바’ 본선에서 우승하며 유망 스타트업으로 주목 받았다. 이 수상을 계기로 알리바바의 엑셀러레이팅 프로그램 지원 받게 됐으며 올해 점프 스타터에도 참가하게 됐다는 것이 회사 측 설명이다.

특히 노르마는 알리바바가 선정한 우수 스타트업 100곳에 중에서도 톱 36위 내에 랭크돼 개별 전시 부스를 운영할 예정이다. 노르마 전용 부스에서는 대표 제품인 기업용 무선 네트워크 점검 솔루션 ‘앳이어(AtEar)’와 IoT 보안 모듈 ‘IoT 케어(IoT Care)’를 전시하고 주요 기술을 소개할 예정이다. 또한 글로벌 VC(벤처 캐피탈) 및 은행, 투자자를 대상으로 IR 피칭을 진행할 예정이며 이외에도 강연, 워크샵, 멘토링, 네트워킹 등 다양한 프로그램에 참여할 계획이다.

노르마는 점프스타터 참가를 계기로 중국 비즈니스를 더욱 확장할 방침이다. 노르마는 지난해 베이징에 R&D센터를 설립, 중국 진출을 본격화하고 현지 시장 니즈에 맞춰 제품을 고도화하고 있다.
홍콩에 별도 법인을 두고 있으며 올해 상해에도 법인을 설립할 예정이다.

노르마 정현철 대표는 “이번 점프 스타터에서 글로벌 기업과 아이디어를 교환하고 협력할 기회를 얻길 기대한다”며 “이번 참가를 계기로 중국에 노르마 브랜드를 알리는 동시에 진출한 제품의 현지화와 고도화에 더욱 집중해 보안 SW 분야 영향력을 확대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한편 이번 점프스타터 2019에는 알리바바 클라우드, 홍콩 CLP홀딩스와 CK 허치슨 홀딩스, 글로벌 투자은행 크레디트스위스, 싱가포르 은행 DBS은행 등이 참가할 예정이다.

solidkjy@fnnews.com 구자윤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