웅진식품, 1인 가구 겨냥한 1L 주스 2종 내놔

웅진식품, 1인 가구 증가에 ‘가야농장 정성담은’ 1L 주스 2종 출시

웅진식품의 ‘가야농장 정성담은’이 1L 용량의 알로에와 토마토 주스 2종을 출시했다고 11일밝혔다.

이번 신제품 2종은 변화하는 소비자들의 라이프 스타일에 맞춰 1~2인 소형가구에 적합한 1L 용량 제품으로 출시된 게 특징이다. 특히 중 용량 사이즈로 보관이 용이해 보다 신선하게 즐길 수 있다.


‘가야농장 정성담은 알로에’와 ‘가야농장 정성담은 토마토’는 알로에와 토마토 본연의 맛과 향을 가득 담아 누구든 간편하게 즐길 수 있다. 가격은 2000원이며, 전국 상점에서 구매할 수 있다.

웅진식품 가야농장 브랜드 매니저 전기성 과장은 “증가하는 1인 가구를 고려해 합리적인 가격에 부담 없이 즐길 수 있는 중용량 제품을 출시했다“며 “앞으로도 소비자들의 다양한 생활 패턴 변화에 맞춘 신제품 출시로 라인업을 강화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