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원규-김명중-백강수 양주시 고문변호사 위촉

이원규-김명중-백강수 양주시 고문변호사 위촉. 사진제공=양주시


[양주=강근주 기자] 양주시는 11일 법적 전문성을 강화하고자 이원규 변호사를 고문변호사로 신규 위촉하고 김명중-백강수 변호사를 고문변호사로 재위촉 했다.

김대순 양주시 부시장은 이날 위촉장을 수여하며 “세 분이 풍부한 경험과 지식을 바탕으로 양주시의 법적 전문성을 강화해줄 것으로 기대한다”며 “각종 법률 자문과 시민 대상 무료법률상담 등을 통해 시 행정과 시민에게 많은 도움을 제공해 달라”고 말했다.

고문변호사는 하남시를 당사자로 하는 사건이나 소송-각종 이의신청-행정심판 등에 자문하고 직무수행과 관련한 민.형사 소송 등을 수행하며 시민 대상 무료법률상담에도 참여하고 있다.

양주시에는 현재 ‘양주시 고문변호사 및 변리사 운영 조례’에 따라 고문변호사 5명이 활동 중이며, 올해 고문변호사 3명의 임기가 만료돼 이원규 변호사를 새로 위촉하고 김명중-백강수 변호사를 재위촉 했다.


신규 위촉된 이원규 변호사(사법시험 제23회)는 울산지법, 인천지법, 서울지법 남부지원 등 부장판사직을 두루 역임했다.

재위촉된 김명중 변호사(변호사시험 제5회)는 올해 경기도 고문변호사로 위촉돼 활동 중이며, 백강수 변호사(사법시험 제24회)는 양주시를 포함해 광주시, 수원시, 용인시 등 경기도 7개 지역 고문변호사로 활동하고 있다.

한편 양주시는 시민에게 양질의 법률서비스를 제공하고자 2007년부터 무료법률상담을 운영하고 있으며 매주 월요일 10시부터 12시까지 무료법률상담실에서 연간 600여건에 달하는 상담을 진행하고 있다.

kkjoo0912@fnnews.com 강근주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