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도 자치경찰단, 공·폐가 범죄 취약지 현장 점검

제주시내 52개 공·폐가 대상…국가안전대진단과도 연계


[제주=파이낸셜뉴스] 좌승훈 기자=제주특별자치도 자치경찰단은 19일부터 4월19일까지 제주시내 공·폐가 52개소를 대상으로 일제 점검 및 범죄예방진단을 진행하고 있다.

이번 점검 활동은 각종 범죄와 무질서의 온상으로 전략할 우려가 있는 공·폐가에 대한 현장 합동 진단을 통해 범죄를 예방하고 지역주민의 불안감을 최소화하는 데 목적이 있다.

자치경찰단은 특히 특히 행정안전부 주관으로 진행중인 국가안전대진단(2월18일~4월19일)과 연계해 제주지방경찰청·행정시 등 유관기관과 협업 강화 및 해당구역에 대한 자료를 공유하고, ‘빈집 및 소규모 주택정비에 관한 특례법’에 따른 공·폐가 철거와 주거환경 개선 관련 정비사업을 적극 추진토록 권유하고 있다.

jpen21@fnnews.com 좌승훈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