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뢰 혐의' 송성환 전북도의회 의장 검찰 소환

[연합뉴스 자료사진]

'수뢰 혐의' 송성환 전북도의회 의장 검찰 소환

(전주=연합뉴스) 김동철 기자 = 전주지검은 의원 해외연수 과정에서 여행사로부터 돈을 받은 혐의(뇌물수수 등)로 송성환 전북도의회 의장을 27일 불러 조사하고 있다.

송 의장은 이날 오전 8시 30분께 피의자 신분으로 소환돼 조사받고 있다.

그는 도의회 행정자치위원장이던 2016년 9월 동유럽 해외연수를 주관한 여행사 대표로부터 현금 500만원을 받은 혐의를 받고 있다.

당시 송 의장 등 도의원 7명과 도의회 직원 5명 등 12명은 체코와 오스트리아 등 동유럽 연수를 다녀왔다.

여행경비는 1인당 350만원으로 도의회가 250만원을 지원했고, 송 의장은 의원부담 100만원 중 50만원을 대납한 것으로 경찰 조사에서 드러났다.


송 의장은 "대표로부터 돈은 받았으나 현지 가이드에게 경비 500만원이 든 봉투를 전달했다"며 "따로 돈을 챙기지 않았다"고 혐의를 부인했다.

경찰은 지난해 11월 뇌물수수 혐의를 적용해 기소의견으로 송 의장의 사건을 검찰에 넘겼다.

검찰 관계자는 "뇌물 금액과 방법 등은 경찰 수사와 좀 다르다"며 "다음 주쯤 기소 여부 등을 결정하겠다"고 말했다.

sollenso@yna.co.kr

(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