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리랑 3호가 촬영한 화마가 할킨 속초, 고성의 모습은?

한국항공우주연구원은 다목적실용위성(아리랑) 3호가 5일 오후 1시에 강원도 강릉 옥계 지역과 속초/고성 지역을 촬영한 사진을 공개했다.

이 사진은 위성카메라에 탑재된 센서가 센싱한 근적외선과 가시광선 영상을 합성한 이미지로 붉게 표시된 부분은 화재가 난 지역을 표시하는 것이 아니라 살아 있는 수풀 등 식생을 나타내는 것이다. 화재로 소실된 지역은 근적외선이 반사량이 미미해 검은색으로 표시된다고 항공우주연구원을 설명했다.

강릉 근적외 합성영상

고성,속초 근적외합성영상

강릉 컬러 합성 영상

고성, 속초 컬러 합성 영상


seokjang@fnnews.com 조석장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