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1번가, 첫 '광어 바다낚시대회' 개최


11번가가 최근 급증한 낚시 마니아들을 겨냥해 처음으로 바다 한 가운데서 펼쳐지는 '광어 다운샷 낚시대회'를 연다.

11번가는 15일 낮 12시부터 선착순 192명을 대상으로 대회 참가권(12만9000원, 중식·선박비 포함)을 판매한다.

11번가가 주최하고 출조전문업체 팀싸파가 주관하는 이번 낚시대회는 오는 5월 4일 오전 6시부터 하룻동안 충남 보령 무창포항에서 열린다. 참가자들은 선박 11대에 나눠 탑승한 뒤 서해 바다로 나가 광어 낚시대회에 참여하게 된다.

참가자 모두에게는 웨스트우드 바람막이와 바낙스 모자, 낚시용품 등이 주어지며 대회 수상자는 최고 300만원의 상금을 받을 수 있다. 또 추첨을 통해 시마노의 콘퀘스트릴, 파인뷰의 블랙박스, 엘파마의 자전거 등 다양한 경품을 나눠준다.

본격적인 낚시 시즌을 맞아 낚시용품 기획전 '11번가 강태공 월척을 낚아라'도 진행한다. MD가 추천하는 시마노 스트라딕은 35% 할인하며, 아오맥스 낚싯대는 20% 저렴하게 판매한다. 또한 부산가자낚시, 09피싱, 낚시세상 등 18개 주요 셀러들의 스토어(미니샵)에서 사용할 수 있는 20% 할인 쿠폰을 준다. 광어 낚시가 본격화되는 5월에는 시마노, 바낙스 등의 광어다운샷 전용대를 특가로 선보일 계획이다.

최근 낚시 예능 TV 프로그램의 인기와 주 52시간 근무제 영향으로 낚시의 인기는 더욱 달아오르고 있다. 11번가의 낚시 카테고리는 2016년부터 지난해까지 매년 30% 가량씩 성장해오고 있으며 올해 1~3월 낚시 카테고리 거래액은 작년 동기 대비 31% 증가했다.

11번가의 김명식 라이프뷰티담당은 "낚시 마니아들을 위해 처음으로 바다 위에서의 낚시 대회를 기획해 벌써부터 낚시 커뮤니티에서 화제가 되고 있다"며 "이번 행사를 시작으로 11번가 내 낚시 카테고리 상품을 더욱 강화할 것"이라고 말했다.

yjjoe@fnnews.com 조윤주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