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첨단 2020년형 더 K9 출시, 가격은?

플래그십 세단 2020년형 더 K9. (기아차 제공)© 뉴스1
2020년형 더 K9.(기아차 제공) © 뉴스1
'외부공기 유입 방지 제어' 등 편의사양 강화
외장 주요 디테일 부위에 유광 크롬 적용도

(서울=뉴스1) 조재현 기자 = 기아자동차가 최첨단 편의사양을 확대 적용한 플래그십 세단 2020년형 더 K9을 출시했다.

15일 기아차에 따르면 2020년형 K9에는 내비게이션 지도 및 소프트웨어를 무선으로 다운로드해 자동으로 업데이트하는 기능이 전 트림에 기본 탑재됐다. 이 기능은 탑재된 것은 기아차 최초다.

업데이트 중 시동을 꺼도 재시동 시 중단된 부분부터 이어 업데이트하는 것이 특징이다.

기아차는 외부공기 유입 방지 제어도 기본 적용했다. 이 기능은 내비게이션과 연계해 터널이나 악취 등의 비청정예상지역 진입 시 자동으로 창문을 닫고, 공조를 내기 순환 모드로 전환해주는 기능이다.

이외에도 Δ앞좌석 스마트폰 무선충전 시스템(전 트림 기본화) Δ파워도어 시스템(플래티넘Ⅲ, 마스터즈Ⅲ 이상 기본화) 등 고객 선호 사양을 대폭 확대 적용해 상품성을 높였다.

외관에도 변화를 줬다. 라디에이터 그릴 테두리, 범퍼 몰딩, 사이드 가니쉬, 리어 콤비네이션 램프 베젤 등 외관의 모든 몰딩부에 유광 크롬을 적용했다.


입체적 패턴의 라디에이터 그릴과 신규 19인치 휠을 적용한 스포티 컬렉션도 새롭게 선보였다. 실내 역시 조명 밝기와 범위를 개선하고, 시트 색감도 높였다. 판매 가격은 트림별로 5419만~9179만원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