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경화, 미 의회 CSGK 의원 면담..비핵화 美의회 지지 당부

강경화 외교부 장관(왼쪽 네번째)는 15일 방한한 미 의회 코리아스터디그룹 의원들과 만나 향후 비핵화 과정에서 미 의회의 전폭적인 지지와 관심을 요청했다. 사진은 강 장관과 면담한 미 의회 의원들이 기념사진 촬영을 하고 있는 모습 /사진=외교부
강경화 외교부 장관은 15일 방한 중인 미 의회 코리아스터디그룹(CSGK) 소속 의원단을 접견하고 지난 11일 있었던 한미정상회담 결과 등 한반도 정세와 한미관계 현안에 대해 의견을 교환했다.

CSGK는 미 의회에 구성된 한국 관련 초당적 연구모임으로 지난해 2월 공식 출범했고 약 30명의 현역 연방 의원들이 소속돼 있다. 이날 방한해 강 장관과 만난 의원은 마이크 켈리 공화당 의원 등 총 6명이다.

강 장관은 이번 한미정상회담을 통해 양국 정상이 한반도 비핵화와 평화 정착이라는 공동의 목표와 대화와 협상을 통한 북핵문제 해결한다는 의지를 재확인했다는 점이 의미가 있다고 평가했다.

이어 강 장관은 우리 정부가 앞으로도 대화 모멘텀을 유지해나가며 한반도 비핵화 및 평화라는 최종 목표에 도달할 수 있도록 노력을 기울여 나갈 것이라고 강조하면서 이에 대한 미 의회의 관심과 지지를 당부했다.

이날 강 장관과 면담한 미 의원들 역시 이번 문재인 대통령의 방미가 북핵문제 해결을 위한 북미대화 촉진의 계기가 될 것이라고 평가하면서 향후 한반도 비핵화 추진에 기여할 수 있도록 미 의회 내에서 가능한 역할을 하겠다고 말했다.

vrdw88@fnnews.com 강중모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