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아스, 자연의 감성 담은 스마트오피스로 뜨거운 관심

관련종목▶

경기 일산 킨텍스에서 열린 '2019 코리아 나라장터 엑스포'의 코아스 부스(위)와 부스에 찾은 정재계 인사들. 코아스 제공

사무가구 전문기업 코아스가 지난 24일부터 26일까지 3일간 경기 일산 킨텍스에서 열린 '2019 코리아 나라장터 엑스포'에 참가했다고 29일 밝혔다.

'코리아 나라장터 엑스포'는 조달청과 중소기업중앙회 등이 주최하는 공공조달 제품 전시회다. 코아스는 이번 전시회에 자연의 색으로 업무 효율성을 높여주는 스마트오피스 컨셉과 함께 디자인과 기능성이 조화된 '오피스 가구', '교육용 가구' 등의 제품을 전시해 많은 관람객들의 관심을 끌었다.

특히 지난 24일 진행된 개막식에는 사무가구 대표기업으로 선정돼 이낙연 총리 등 정재계 인사들이 방문해 높은 관심을 끌었다.

이외에도 전시 기간 인스파이어벤치와 코어시리즈가 공간활용성, 양방향 컨트롤 박스 등 기능과 디자인, 그리고 경제성까지 고려한 공간 솔루션으로 이목을 끌었다.
또한, 한국디자인진흥원장상을 받은 강의용 테이블 '포커스'를 비롯한 교육용 가구 등의 제품을 선보였으며, '써클'과 '토크' 등 사무용 의자와 컨템포, 캠프 등 임원용의 자시리즈는 바른 허리 자세, 모바일 디바이스 사용 최적화, 고급스러움과 심플한 디자인으로 관심을 끌었다. 새롭게 선보인 홈앤 소호시리즈 역시 트렌디한 디자인과 다용도 기능으로 참관객들의 많은 관심을 받았다.

노재근 코아스 회장은 "이번 전시회는 자연의 색을 통한 사무환경개선, 어메니티 공간의 확장 등 코아스의 새로운 컨셉을 선보이는 자리였다"며 “높은 관심에 부응해 변화되고 있는 사무환경 트렌드를 지속적으로 연구해 나가겠다"라고 밝혔다.

fair@fnnews.com 한영준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