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홈쇼핑, 불금 '영스타그램'서 '소고기 먹방' 진행


현대홈쇼핑이 새벽 1시에 '심야 먹방'을 진행한다.

현대홈쇼핑은 13일 새벽 1시 10분부터 '불금' 고정 프로그램인 영스타그램에서 '앵거스박 고기공장' 미국산 소고기 세트를 홈쇼핑 업계 최초로 선보인다고 12일 밝혔다.

현대홈쇼핑 관계자는 "새벽 1시 생방송에 식품 방송을 하는 것은 이례적"이라며 "다가오는 휴가철을 맞아, 바캉스·캠핑족은 물론 젊은층을 겨냥해 식품 방송을 편성하게 됐다"고 말했다.

'앵거스박 고기공장'은 서울·부산·대구 등 전국 13개 오프라인 매장을 운영 중인 미국산 소고기 전문 업체로, '초이스' 등급(미국산 소고기 8개 등급 제도 중 상위 20%에 해당)의 소고기만을 엄선해 판매하고 있다.

이날 방송의 재미를 높이기 위해 연예계 미식가로 알려진 개그맨 장동민씨가 특별 게스트로 함께한다.

현대홈쇼핑 관계자는 "150g 단위로 한 팩씩 포장해 손쉽게 보관이 가능하고 시중 판매가 대비 약 20% 저렴한 만큼, 소고기를 합리적으로 구매할 수 있는 기회가 될 것"이라며 "온·오프라인에서 입소문이 난 유명 맛집 상품들을 지속적으로 발굴, 영스타그램을 통해 선보일 계획"이라고 말했다.

yjjoe@fnnews.com 조윤주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