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공항공사-국토부, ‘제2회 항공산업 취업박람회’ 개최

9월5~6일, 김포공항 국제선 여객청사에서 80여개 항공관련 기업 참여
기업별 채용상담, 채용설명회, 취업특강 및 현장채용도 실시

[파이낸셜뉴스] 한국공항공사는 국토교통부, 인천공항공사, 항공진흥협회와 공동으로 9월 5~6일까지 김포공항 국제선 여객청사에서 '2019 제2회 항공산업 취업박람회'를 개최한다고 3일 밝혔다.

이번 박람회에는 한국공항공사를 비롯해 국내외 80개 항공관련 기업 및 연구기관, 지자체 등이 참가해 기업별 채용상담과 채용설명회, 취업특강 및 현직 항공사 직원과 대화의 시간 등을 진행할 예정이다. 특히 한국공항공사와 인천공항공사, 8개 국적항공사 등은 올 하반기 채용예정인 1540여명(한국·인천공항공사 140여명, 항공사 1400여명)의 각 채용 공고에 맞는 인재상에 대해 채용 설명과 상담을 실시한다.

아시아나항공, 제주항공, 에어부산, 이스타항공, 티웨이항공 및 에어서울 등 6개 항공사는 우수 상담자를 선정해 향후 채용 시 서류 또는 면접 전형에서 가점을 부여하며, 대한항공, 진에어는 채용상담 장소에 분야별(조종, 정비, 객실, 일반직) 종사자가 참석하도록 하고 상담인원 전원을 인사 담당자로 배치할 예정이다. 지상조업체 및 기내식 등 공항업무 관련 20개 기업은 현장에서 직접 채용도 실시한다. 지상조업, 특수경비 및 보안검색, 항공기유도, 케터링카 운전, 라운지관리서비스 등 공항업무 분야 약 230명을 현장 채용할 예정이다. 자세한 사항은 항공산업 취업박람회 홈페이지에서 확인할 수 있다.

한편 한국공항공사는 청년창업 스타트업 지원을 위해 올해 2월 2층 김포공항 항공지원센터에 오픈·운영 중인 '청년창업육성센터'에 입주한 4개 기업들의 청년창업기념관을 마련해 제품 홍보를 지원하고, 항공 및 공항관련 업종에 관심 있는 예비 창업자들에게 스타트업 창업에 필요한 정보도 제공할 예정이다.

공사는 또 국토교통부와 '국립항공박물관', '항공일자리 포털' 홍보관을 별도로 마련하여, 2020년 상반기 김포공항 배후단지에 개관할 예정인 국립항공박물관의 디자인과 항공역사, 항공산업, 항공과 생활문화 등 전시 테마를 미리 소개한고, 박람회에 맞춰 9월 5일부터 고객 편의성과 접근성을 크게 향상시킨 항공일자리포털과 항공일자리 전용 어플리케이션을 공식 출시한다.

공사 관계자는 "이번 2회 항공산업 채용박람회는 지난해 1회 때보다 참가기업 규모('18년 52개→'19년 81개)가 대폭 늘어나고, 김포공항 주변 지자체, 고용노동청 등도 참가하는 등 형식과 내용면에서 청년들과 지역 구직자들에게 실질적인 도움을 줄 것으로 기대한다"며 "항공산업 취업박람회의 자세한 사항은 홈페이지 및 운영사무국을 통해, 항공일자리 취업지원센터의 세부 프로그램은 '항공일자리포털'을 통해 확인할 수 있다"고 밝혔다.

fact0514@fnnews.com 김용훈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