청주 오송에 첨단동물모델평가동 건립

바이오의약품 개발 지원

【청주=뉴시스】첨단동물모델평가동이 건립될 청주 오송에 조성된 첨단의료복합단지 전경. (사진=뉴시스 DB) photo@newsis.com

【청주=뉴시스】천영준 기자 = 충북 청주시 흥덕구 오송에 첨단 바이오 의약품 개발 등을 지원하는 '첨단동물모델평가동'이 건립된다.

더불어민주당 오제세(청주 서원) 의원은 11일 보건복지부가 시행한 첨단동물모델평가동 공모 사업 결과, 오송이 건립지로 선정됐다고 밝혔다.

시설 건립에는 올해부터 내년까지 156억원이 투입된다. 이곳에는 대형 무균 클린 부스, 생물안전 등급시설, 청정 사육실 등이 들어선다.

첨단동물모델평가동은 첨단동물모델을 활용해 항암제, 간질환 치료제 등 환자 맞춤형 의약품의 연구 개발을 지원한다. 감염병 예방을 위해 특화된 전임 평가 지원 시설이다.

이 시설이 완공되면 고부가가치 기술 집약적 첨단동물모델 확보로 신약 개발을 위한 지원 체계가 고도화할 것으로 기대된다.

그동안 해외에 의뢰했던 임상 시험도 국내에서 가능해진다.
개발 기간과 비용이 단축되며 미개발 법정 감염병 치료제 개발이 활성화할 것으로 전망된다.

오 의원은 "세계적인 임상 선도그룹 진입과 제약 강국의 진입 기반이 마련된 것"이라며 "첨단 의약품 개발이 가속화돼 새로운 성장 산업이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한편 첨단동물모델은 실험용 쥐의 면역 생태를 제로화한 뒤 인간의 줄기세포나 조직을 이식해 인간 생체기능을 갖게 하는 것이다.

yjc@newsis.com <저작권자ⓒ 공감언론 뉴시스통신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