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EIT-KAMCO, 회생 중소기업 지원 업무협력

정양호 한국산업기술평가관리원(KEIT) 원장(왼쪽)과 문창용 한국자산관리공사(KAMCO) 사장은 8일 서울 KAMCO 양재타워에서 양사간 중소기업 경영정상화 지원을 위한 업무협력을 체결한 후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KEIT 제공

[파이낸셜뉴스] 한국산업기술평가관리원(KEIT)과 한국자산관리공사(KAMCO)은 경영상 어려움을 겪고 있는 중소기업지원을 위한 업무협력을 8일 체결했다.

양 기관은 기술력은 있지만 경영상 일시적으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회생 중소기업을 지원하는 내용의 업무협약식을 서울 KAMCO 양재타워에서 가졌다.

이번 협약에 따라 KAMCO는 KEIT로부터 기술력이 우수한 회생 중소기업을 추천받아 신규자금 지원(DIP 금융) 등 회생기업 경영정상화 프로그램을 지원한다. 특히 신규자금 지원을 위한 기업평가시 기술력 평가 항목을 우대해 KEIT 추천 기업에 우선 지원할 예정이다.

KEIT는 KAMCO에서 운영하는 회생기업 지원제도 수혜기업을 대상으로 맞춤형 컨설팅을 제공한다.
R&D 신청시 우대하는 방안도 협력할 계획이다.

정양호 KEIT 원장은 "정부 R&D 예산을 지원하는 KEIT와 금융을 지원하는 KAMCO의 협력은 의미가 있다. 이번 협력으로 우수기술을 보유한 중소기업의 경영환경을 개선하고 국가 산업발전에 기여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skjung@fnnews.com 정상균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