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진비앤지, 1조 반려동물시장 진출...유기농 펫푸드회사 인수


우진비앤지가 프리미엄 유기농펫푸드를 전문적으로 생산하는 회사를 인수해 본격적으로 반려동물 시장에 진출한다고 15일 밝혔다.

우진비앤지가 인수한 OSP(Organic Special Pet food)는 반려견과 반려묘의 특별 유기농 펫푸드를 전문적으로 생산하며 HACCP인증을 받았다.

해당 회사는 2004년에 설립됐으며, 미국 농무부 유기능 인증제도인 USDA-NOP의 유기농(Organic)인증을 획득하기도 했다. 국내 농림축산식품부 HACCP 이외 유기농제품 인증을 취득했으며, 국내 주요 사료회사와 OEM을 체결해 공급해 오는 등 반려동물유기농 펫푸드 생산과 공급에 국내에서 독보적인 위치를 차지하고 있다.

우진비앤지 관계자에 따르면 국내 펫푸드 시장규모는 2019년 현재 약1조원으로, 반려견과 반려묘의 펫푸드가 이중 약99%를 차지하고 있다.

향후 처방식과 유기농펫푸드에 대한 수요의 증가로 반려동물 프리미엄 펫푸드시장이 빠르게 성장할 것으로 기대된다.
해당 회사는 연매출 약200억 정도의 규모로, 매년 프리미엄 펫푸드 생산의 요청에 따라 성장하고 있다.

우진비앤지는 본 인수를 통해 외형의 성장과 더불어 매년 증가하는 반려동물펫푸드시장에서 독보적인 생산기술을 보유한 OSP의 입지에 힘입어, 국내 및 해외 유기농 펫푸드를 시작으로 반려동물판매망을 넓힌다는 계획이다.

우진비앤지는 지난 1977년 창립돼 올해로 창립 42주년이 되는 동물용 및 인체 원료의약품 제조판매 전문 기업이다.

camila@fnnews.com 강규민 반려동물전문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