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스공사 - DGB대구은행, 상생펀드 업무협약 체결

채희봉 한국가스공사 사장(오른쪽)은 21일 대구 본사에서 김태오 DGB대구은행장과 양사간 '더 좋은 지역경제를 위한 상생펀드 업무 협약'을 체결한 후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가스공사 제공
한국가스공사는 21일 DGB대구은행과 '더 좋은 지역경제를 위한 상생펀드 업무 협약'을 대구 본사에서 체결했다.

양사는 이번 협약으로 자금난으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대구·경북 중소기업 및 소상공인에게 저리의 자금을 지원해 지역경제 활성화에 기여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양사는 이날 협약에서 총 1000억원 규모의 펀드 조성을 목표로 우선 1차로 출연해 상생펀드 운영기금 200억원을 마련하기로 했다.

기금은 대구·경북지역 중소기업 및 소상공인에게 최대 5억원 한도 내에서 대출금리 1.5%를 기본으로 감면 지원된다. 기업 신용도 등에 따라 최대 1.2%까지 추가 감면도 가능하다.

채희봉 가스공사 사장은 "이번 협약으로 지역 중소기업이 자금 유동성을 확보하고 경쟁력을 높일 수 있는 기회가 마련되길 바란다.
앞으로도 다양한 동반성장 프로그램을 추진해 대중소기업이 상생 발전하는 산업 생태계를 만들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이 사업은 11월 초부터 시행된다. 자금 대출을 희망하는 중소기업 및 소상공인은 가까운 대구은행 지점으로 문의하면 된다.

skjung@fnnews.com 정상균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