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할로윈 데이, 디아블로 한정판 와인으로 분위기 좀 내볼까"

와인나라 판매사원이 아영FBC가 21일 할로윈 데이를 맞아 출시한 '디아블로 할로윈 리미티드 에디션(왼쪽)'과 '디아블로 다크레드(오른쪽)'을 소개하고 있다.


[파이낸셜뉴스] "다가오는 할로윈 데이(Halloween day), '악마의 와인'으로 개성있는 분위기를 즐겨보세요."
아영FBC가 할로윈 데이를 맞아 파티자리를 특별하게 만들어주는 '디아블로 할로윈 리미티드 에디션(Diablo Halloween Limited Edition)'을 출시한다고 21일 밝혔다.

디아블로 할로윈 리미티드 에디션은 칠레의 와인그룹 콘차 이 토로의 대표적인 와인 브랜드인 디아블로의 스페셜 버전이다. 디아블로 와인은 "와인창고에 악마가 와인을 지키고 있다"는 디아블로 와인 고유의 스토리텔링과 가격을 뛰어넘는 뛰어난 맛으로 전세계 140여개국에서 엄청난 판매고를 올리고 있는 상품이다.

이번에 한정 출시된 디아블로 할로윈 에디션은 칠레 센트럴 밸리에서 생산된 까베르네 쇼비뇽 100%로 만든 와인으로 디아블로 고유의 악마 로고에 할로윈 컨셉을 입혀 개성을 더했다. 기존의 간결한 라벨 대신 과감하게 할로윈 분위기를 살린 로고와 이미지를 그려넣어 라벨이 아주 화려해졌다.

잔에 따라보면 짙은 루비색을 띤 와인에서 칠레 특유의 잘 익은 과실향을 느낄 수 있다. 입에 넣어보면 찐득하게 혀를 누르는 질감과 함께 약간의 산도와 타닌을 느낄 수 있다. 아로마도 풍부한 편이고 초콜릿, 커피 등 부케도 잘 조화를 이룬다. 가격이 1만원대로 아주 저렴하다.

디아블로 다크레드


디아블로 다크레드 와인은 잔에 따라보면 검붉은 색깔이 유독 강하다.


아영FBC는 '디아블로 다크 레드(Diablo Dark Red)' 와인도 출시했다. 디아블로 와인답게 '6o6o6'이라는 악마의 숫자를 활용해 6개월 6주 6일 동안 오크 숙성을 한 후 병입했다. 칠레의 뛰어난 와인 산지인 마울레 밸리의 선별된 포도를 사용해 만들었으며 부드로운 목넘김과 칠레 와인 특유의 묵직한 맛을 그대로 느낄 수 있다. 잔에 따라보면 검붉은 진한 색깔이 특징이며 잔에서는 여러가지 과실향이 상당히 강하게 올라온다. 입에 넣어보면 강력한 아로마 때문인지 오히려 산도가 덜 올라온다. 타닌도 아주 절제된 느낌을 준다. 좀 시간을 두고 천천히 마시면 과실향이 갈수록 차분해지고 타닌과 산도가 조화를 이루는 느낌을 경험할 수 있다. 시간이 흐를수록 맛있어 지는 와인이다.
가격은 3만원대다.

아영FBC 관계자는 "언제 어디서나 쉽게 찾아볼 수 있는 친숙한 와인 브랜드인 디아블로는 할로윈 데이와 가장 잘 어울리는 와인"이라며 "매년 할로윈 데이때 디아블로 할로위 에디션, 다크레드의 악마들과 함께 즐거운 추억을 나누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이번에 출시된 디아블로 2종 신제품은 주요 백화점, 대형마트, 와인나라 직영점(양평점, 코엑스점, 서래마을점, 경희궁점, 동대문점, 청담점)에서 구입할 수 있다.

kwkim@fnnews.com 김관웅 부동산 선임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