토니안 "박은혜 용기에 응원 보낸다…'우다사' 제작진도 감사"

박은혜/MBN 캡처 © 뉴스1

(서울=뉴스1) 장아름 기자 = 그룹 H.O.T. 토니안이 배우 박은혜의 MBN '우리 다시 사랑할 수 있을까' 출연을 응원했다.

토니안은 14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기대와 걱정 속에 봤던 '우리 다시 사랑할 수 있을까'를 보면서 우리 박은혜 배우님과 출연자 분들의 용기와 진솔함에 박수와 응원을 보냅니다"라는 글을 남겼다. 또 그는 "프로그램을 잘 만들어주신 제작진 분들에게도 감사드립니다"라며 "#우리들컴퍼니#용기#사랑#사랑이뭐지#최고#엄마#배우#파이팅"이라는 해시태그를 덧붙였다.

토니안이 이 같은 응원 글을 남긴 이유는 박은혜가 토니안이 설립한 소속사 우리들 컴퍼니 소속 배우이기 때문이다. 우리들컴퍼니는 토니안이 배우 매니지먼트를 위해 설립한 회사. 이에 박은혜도 토니안의 인스타그램 글에 "감사합니다"라고 댓글을 달아 훈훈함을 자아냈다.

한편 박은혜는 지난 13일 처음 방송된 '우리 다시 사랑할 수 있을까'에 출연해 이혼의 아픔을 겪은 이후 심경에 대해 솔직하게 이야기해 주목받았다. 그는 "다시 사랑을 하고 싶은지는 잘 모르겠다.
그 질문에 대답이 안 나온다"며 "최소한 남자한테 사랑한다는 말을 할 일이 없을 것 같다"고 밝혔다. 그러면서 애들 보고 사는 것도 사랑이지 않냐"면서 "사랑한다는 말은 쉽게 안 나갈 것 같다. 기준점을 모르겠다"고 복잡한 심경을 드러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