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남서 대학수능시험 부정행위 17건 적발

종료령 이후 답안지 마킹 6건 등

【창원=뉴시스】홍정명 기자 = 경남에서 지난 14일 실시된 2020학년도 대학수학능력시험 과정에서 17건의 부정행위 사례가 적발된 것으로 집계됐다.


15일 경남도교육청에 따르면 적발된 유형은 본령 이전 답안지 마킹 1건, 종료령 이후 답안지 마킹 6건, 핸드폰, 전자시계 등 반입금지 물품 미제출 4건, 4교시 탐구영역 응시규정 위반 6건이었다.

4교시 탐구영역 응시규정 위반의 경우, 시험지 2개 과목 올려놓고 풀거나 시간이 지나 다른 과목을 풀다가 적발됐다.

경남도교육청 관계자는 "부정행위로 적발된 17건 17명에 대해서는 퇴실 조치됐으며, 올해 수능시험은 무효 처리된다"고 밝혔다.

hjm@newsis.com <저작권자ⓒ 공감언론 뉴시스통신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