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스타2019]

넷마블, 'A3스틸얼라이브'…'30인 배틀로얄' 첫 공개

(출처=뉴시스/NEWSIS)
【부산=뉴시스】오동현 기자 = 넷마블이 국제게임전시회 '지스타 2019' 현장에서 모바일 최초 배틀로얄 MMORPG 'A3:스틸얼라이브'의 이벤트 'BJ 수호전'을 성황리에 치뤘다.

넷마블은 16일 부산 벡스코 '지스타' 현장에서'A3:스틸얼라이브' 등 다양한 이벤트를 개최했다.

더블비, 빛베리, 공대생 등 인기 BJ와 현장 이용자들이 게임 내 '30인 배틀로얄'의 3인 팀전으로 대결을 펼친 'BJ 수호전'은 현장 이용자팀이 최종 우승을 차지했다.

감스트, 킹기훈 등 인기 BJ 30명이 동시에 펼친 'A3 30인 BJ 배틀로얄(BJ 멸망전)' 이벤트 대결은 개인전에서 BJ 이비, 3인 팀전에서 BJ 팡이요팀(팡이요, 나리, 거제폭격기)이 우승했다.

'A3:스틸얼라이브'는 전략과 컨트롤로 최후의 1인을 가리는 서바이벌 방식의 '30인 배틀로얄', 동시간 전체 서버의 이용자와 무차별 프리 PK(대인전)을 즐길 수 있는 '암흑출몰', 공격·방어·지원형 등 각양각색의 특색을 보유한 소환수 '소울링커'까지 기존 모바일 MMORPG에서 볼 수 없었던 차별성을 갖춘 것이 특징이다.

넷마블은 지난해 지스타 첫 공개 후 기대작으로 손꼽혀 온 'A3:스틸얼라이브'를 올해 지스타에 출품해 출시 전 최종 담금질에 나섰다. 특히 이번 지스타를 통해 '30인 배틀로얄'의 '3인 팀전'을 최초 공개했다.

'3인 팀전'은 3명의 플레이어들이 한 팀을 이뤄 최후의 한 팀이 승리하는 모드다.
동료와 함께 플레이 하는 협동의 재미와 다양한 무기 스킬 조합을 통한 전략적인 플레이를 체험할 수 있다.

넷마블은 정식 사전 등록 전 이용자들에게 게임의 체험 기회 및 다채로운 혜택을 제공하는 스페셜 사전 등록 이벤트도 진행하고 있다. 이벤트 참여는 '공식 브랜드 사이트' 및 지스타 넷마블 부스를 통해 신청할 수 있다.

odong85@newsis.com <저작권자ⓒ 공감언론 뉴시스통신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