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화, 영업부문 성장에 주목할 필요
기사입력 2012-02-28 07:28기사수정 2012-02-28 07:28
현대증권 전용기 애널리스트는 28일 한화의 적정주가로 50,000원을 제시하며 투자의견은 매수를 유지한다고 밝혔다.

그는 "4분기 매출은 기대치 충족, 영업이익은 건설부문 대손충당금 적립으로 예상치를 하화했다"면서 "한화의 방위산업 분야는 호조세 지속되었고, 향후 전망도 매우 밝다"고 말했다.

이어 "한화케미칼의 지분가치는 한화의 NAV에서 현재 20%를 차지하고 있어 영향력은 제한적이다"면서 "한화의 NAV와 주가와의 높은 괴리율 65%는 주당 EPS 개선과 지배구조 개선이 전제되어야 축소될 전망이다"고 설명했다.
kmh@fnnews.com 김문호 기자



투데이 포커스

연예·스포츠

  • 포엘 티저, 동성애 코드 이어 선정적인 안무 ‘논란’

    신인그룹 포엘이 이번에는 성행위를 연상시키는 선정적인 안무를 선보였다.31일 유튜부를 통해 포엘(4L, Four Ladies)의 데뷔곡 ‘무브’의 티저 영상이 공개된 가운데 ‘무브’의 선정적인 안무가 논란이 되고 있다.공개된 영상 속 멤버들은 바닥에 누워 다리를 벌린 채 허벅지 사이에 손을 넣는가하면, 엎드린 자세로 골반을 흔들고 허리를 돌리는 등 성행위를 연상케 하는 선정적인 안무를 이어갔다.앞서 포엘은 지난 29일에도 두 명의 멤버가 등장해 서로를 끌어안거나, 단추를 푸는 등의 장면이 담긴 동성애 코드…

  • 윤곽 드러난 축구사령탑 조건…‘나이·영어·무직’

    한국 축구를 이끌어갈 새 사령탑 후보군의 윤곽이 드러났다. 나이가 많지 않고 영어가 가능하며 바로 계약을 체결할 수 있는 감독이다. 이용수 신임 대한축구협회 기술위원장은 31일 오전 파주NFC(축구대표팀 트레이닝센터)에서 첫 회의를 마치고 기자회견을 가졌다. 2014 브라질 월드컵에서의 처참한 실패로 새로 구성된 기술위 첫 회의에는 이 위원장 외에 김학범, 조영증, 최영준, 최인철, 신재흠, 정태석 등 6명의 위원이 참석했다. 김남표 위원은 현재 필리핀 출장 중이어서 자리를 비웠다. 위원들은 8가…

알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