혼란 빚은 마그네틱카드 사용제한..5월까지 연장
기사입력 2012-03-04 13:30기사수정 2012-03-04 13:44
금융감독원이 지난 2일부터 사용을 제한했던 마그네틱카드를 오는 5월까지 사용기간을 연장하기로 했다.

4일 금감원은 복제가 쉬운 마그네틱 카드 대신 '금융IC카드'를 사용토록 하기 위해 지난 2일부터 현금자동입출금기에서 마그네틱 카드 사용을 제한했으나, 사전 홍보 부족으로 이용자들이 불편을 격자 이를 5월까지 허용키로 했다고 밝혔다.

금감원의 계획에 따르면 5일부터 오는 5월31일 까지 마그네틱 카드를 이용한 현금인출을 제한 없이 허용하고, 사용자들이 자발적으로 IC카드로 바꾸도록 홍보를 강화하기로 했다.

6월1일부터 8월31일까지는 오전 10시에서 오후 3시 까지 마그네틱카드를 이용한 현금인출 및 이체가 제한되며, 9월3일 부터는 사용이 전면 차단된다.

금감원에 따르면 당초 계획대로 지난 2일부터 마그네틱카드 이용을 제한하자 시중 12개 은행에서 평소 4만1000장 가량 발급되던 IC카드가 4배나 많은 16만4000장이 발급되는 등 북새통을 이뤘다.

그러나 카드교체 신청이 일시에 집중되면서 교체 과정에 장시간이 소요되거나 홍보 부족으로 이런 사실을 전혀 모르고 있었던 고객들이 불만을 제기하는 등 이용자 불편이 초래 되자 이를 유예하기로 한 것.

실제로 비씨카드의 경우 11개 회원사에서 요청하는 약 2000여개 종류의 다양한 카드를 고객의 요청시 적시에 발급할 수 있도록 IC카드 물량을 관리하고 있어야 하나, 일시에 IC카드 발급신청이 집중됨에 따라 고객의 IC카드 전환 요청에 효율적으로 대응하지 못하고 있는 상황이다.

금감원은 향후 관련 협회가 참여하는 태스크포스를 구성해 홍보 및 IC카드 전환실적을 중점 점검할 예정이다. 또 개별 금융회사의 홍보강화와 함께 협회를 통한 언론매체 광고 등 병행 추진할 계획이다.

특히 5월중 금융회사의 홍보 및 IC카드 전환실적을 특별 점검해 대응이 미흡한 금융회사에 대하여는 상응하는 책임을 부과하기로 했다.

ahnman@fnnews.com 안승현 기자




투데이 포커스

연예·스포츠

  • ‘웃찾사’ 박보람, ‘77kg 시절 과거 공개 ’헉‘

    가수 박보람이 SBS ‘웃찾사’에서 과거 사진과 현재 몸무게를 공개해 눈길을 끌었다.29일 오후 방송된 SBS ‘웃음을 찾는 사람들’에 출연한 박보람은 체중 감량에 성공한 뒤 몰라보게 날씬해진 모습을 뽐냈다.이날 방송에서 박보람은 “몇 kg 감량했어요?”라는 질문에 “32kg을 빼서 지금 몸무게가 45kg이다”고 답했다.이에 홍현희는 “내가 쉽게 설명해주겠다. 32kg라는 건 기존 몸에서 사람 한명이 빠져나갔다는 거다”고 말해 웃음을 줬다.한편 박보람은 32kg 감량 전의 사진이 공개되자 곧바로 격파한 뒤 홍현희, 이은형의 패션을 …

  • 추신수, 왼 팔꿈치 뼛조각 제거 수술…재활 두 달

    추신수(32·텍사스 레인저스)가 30일(이하 한국시간) 왼 팔꿈치 뼛조각 제거수술을 받았다. 미국 프로야구 텍사스는 이날 공식 홈페이지를 통해 “외야수 추신수가 왼 팔꿈치에서 작은 뼛조각을 제거했다”고 전하며 “며칠 후 재활 훈련을 시작할 예정이며 재활 기간은 두 달 정도를 예상한다”고 밝혔다. 수술을 집도한 텍사스 팀 주치의 키스 마이스터 박사는 “큰 수술은 아니었다. 예상한 대로 수술은 잘됐다”고 말했다. 추신수는 스프링캠프부터 팔꿈치에 통증을 …

알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