혼란 빚은 마그네틱카드 사용제한..5월까지 연장
기사입력 2012-03-04 13:30기사수정 2012-03-04 13:44
금융감독원이 지난 2일부터 사용을 제한했던 마그네틱카드를 오는 5월까지 사용기간을 연장하기로 했다.

4일 금감원은 복제가 쉬운 마그네틱 카드 대신 '금융IC카드'를 사용토록 하기 위해 지난 2일부터 현금자동입출금기에서 마그네틱 카드 사용을 제한했으나, 사전 홍보 부족으로 이용자들이 불편을 격자 이를 5월까지 허용키로 했다고 밝혔다.

금감원의 계획에 따르면 5일부터 오는 5월31일 까지 마그네틱 카드를 이용한 현금인출을 제한 없이 허용하고, 사용자들이 자발적으로 IC카드로 바꾸도록 홍보를 강화하기로 했다.

6월1일부터 8월31일까지는 오전 10시에서 오후 3시 까지 마그네틱카드를 이용한 현금인출 및 이체가 제한되며, 9월3일 부터는 사용이 전면 차단된다.

금감원에 따르면 당초 계획대로 지난 2일부터 마그네틱카드 이용을 제한하자 시중 12개 은행에서 평소 4만1000장 가량 발급되던 IC카드가 4배나 많은 16만4000장이 발급되는 등 북새통을 이뤘다.

그러나 카드교체 신청이 일시에 집중되면서 교체 과정에 장시간이 소요되거나 홍보 부족으로 이런 사실을 전혀 모르고 있었던 고객들이 불만을 제기하는 등 이용자 불편이 초래 되자 이를 유예하기로 한 것.

실제로 비씨카드의 경우 11개 회원사에서 요청하는 약 2000여개 종류의 다양한 카드를 고객의 요청시 적시에 발급할 수 있도록 IC카드 물량을 관리하고 있어야 하나, 일시에 IC카드 발급신청이 집중됨에 따라 고객의 IC카드 전환 요청에 효율적으로 대응하지 못하고 있는 상황이다.

금감원은 향후 관련 협회가 참여하는 태스크포스를 구성해 홍보 및 IC카드 전환실적을 중점 점검할 예정이다. 또 개별 금융회사의 홍보강화와 함께 협회를 통한 언론매체 광고 등 병행 추진할 계획이다.

특히 5월중 금융회사의 홍보 및 IC카드 전환실적을 특별 점검해 대응이 미흡한 금융회사에 대하여는 상응하는 책임을 부과하기로 했다.

ahnman@fnnews.com 안승현 기자




투데이 포커스

[현장르포] 전셋값 떨어지는 강남.. 넉달새 1억 빠져
“중장년층, 낮잠 잘수록 사망률 높아진다”

연예·스포츠

  • 지상파 3사, 드라마 방송 재개 ‘예능은 아직..녹화 취소까지’

    지상파 3사가 예능을 제외한 드라마와 일부 프로그램을 정상 방송한다.23일 세월호 침몰 참사로 온 국민은 물론 방송가의 애도가 지속되고 있는 가운데 지상파 3사의 드라마는 정상 방송 될 예정이며 예능은 여전히 결방을 확정 지었다.지난 21일부터 KBS, MBC SBS 지상파 3사는 이중편성 혹은 드라마의 정상 방송을 시작하고 있는 모습을 보이고 있다.이날 KBS, MBC 편성표에 따르면 KBS 1TV 일일드라마 ‘사랑은 노래를 타고’, KBS 2T…

  • ‘국가대표’ 이시영 “제 기량 못 펼쳐 아쉽다”

    어엿한 여자 복싱 국가대표가 된 배우 이시영(31·인천시청)은 “긴장을 많이 해서 나아진 모습을 보여주지 못해 아쉽다”고 소감을 밝혔다. 이시영은 24일 충주실내체육관에서 열린 2013 국가대표 최종 선발전 여자 48㎏급 결승에서 김다솜(19·수원태풍체)을 꺾고 태극마크를 달았다. 2분 4라운드 경기를 마친 이시영은 체력이 소진돼 진이 빠진 듯 기자회견장에서 나직한 목소리로 질문에 응했다. 그러나 상대에게 허용한 펀치 탓인지 혹은 국가대표 타이틀을 거…

알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