車 보험약관 14개 중 8개가 미흡
기사입력 2012-03-14 17:06기사수정 2012-03-14 17:06
보험사들의 연금보험, 자동차보험 등 보험상품 가입 시 소비자에게 알려주는 약관에 대한 설명이 미흡한 것으로 나타났다.

14일 보험개발원의 '보험약관 이해도 평가결과'에 따르면 생명보험사의 연금보험·생사혼합보험의 약관 이해도 평균점수는 71.5점으로 전체 평가로는 '보통'을 기록했다. 특히 자동차보험의 경우 평균 60.4점으로 간신히 보통 수준에 머물렀다.

보험개발원은 지난해 4월부터 한국소비자원, 금융감독원, 보험개발원, 생명·손해보험협회 등 추천기관의 추천을 받은 9명으로 구성된 보험약관 이해도 평가위원회를 운영하고 있다.

평가위원회는 생명보험사의 연금보험·생사혼합보험, 손해보험사의 자동차보험을 대상으로 보험사별로 가장 판매 건수가 많은 보험상품을 한 개씩 선정했다.

평가위원별 평가점수를 평균해 평가등급을 결정하는데 80점 이상이면 우수, 60점 이상 80점 미만은 보통, 60점 미만은 미흡으로 정했다.

평가 결과 22개 연금·생사혼합보험 상품 중 약관 평가가 우수한 상품은 1개에 불과했고 20개는 보통, 1개는 설명이 미흡한 것으로 나타났다. 대체로 만점 대비 득점률에서 명확성은 높은 점수를 받았지만 나머지 항목은 보통으로 나타났다. 다른 법·규정을 인용했는데 해당 조문의 내용을 누락하거나 불필요한 내용을 약관에 추가하는 경우가 많았다.

특히 자동차보험의 경우 14개의 보험상품 중 우수등급은 없고 보통등급 6개, 미흡등급 8개로 평가됐다. 지급액 산정 시 기준이 모호하거나 어려운 내용에 대한 설명이 미흡한 것으로 지적됐다.

평가위원회는 "평가등급의 변별력 강화를 위해 등급 세분화는 평가 때마다 계속 논의해 적정성을 검토할 것"이라며 "평가결과 및 세부적인 평가내용을 보험사에 통보해 약관 개선에 반영할 수 있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kim091@fnnews.com 김영권 기자


투데이 포커스

연예·스포츠

  • 김현중 ‘상습폭행 vs 1차례 폭행 진실은?’

    폭행치상 및 상해혐의로 피소된 김현중이 경찰 조사를 받는다. .2일 오전 한 연예 매체는 김현중이 이날 오후 송파경찰서에 피고소인 자격으로 출두해 조사를 받는다고 보도 했다. 경찰 출두 소식을 보도했다. 사건 보도 후 약 12일 만에 소환에 응한 것.앞서 김현중은 지난달 22일 여자친구 A씨로부터 폭행 치상, 상습폭행으로 고소를 당했다. 고소인 측에 따르면 두 사람은 지난 2012년부터 교제해 왔으며, 지난 5월 말부터 2개월간 수차례 폭행을 당했다고 주장하고 있다.현재 김현중은 A씨가 주장하는 폭행치상, 상해(늑골…

  • 축구 국가대표 감독 물망에 오른 치로 페라라는 누구?

    대한축구협회가 국가대표팀 차기감독 협상을 위해 전 이탈리아 수비수 치로 페라라와 접촉한 것으로 알려졌다.이탈리아 언론인 지안루카 디마지 따르면 치로 페라라 감독이 대한축구협회와 한국 국가대표 감독직 협상을 위해 만남을 가진 것으로 알려졌다. 이 언론 보도에 따르면 치로 페라라 감독은 대한축구협회의 제안을 받고 평가 중이며 조만간 2차 협상이 있을 예정이다. 치로 페라라는 현역시절에는 나폴리와 유벤투스에서 활약했다. 치로 페라라는 지난 2005년 대표팀에서 은퇴 후 코치로서 지도자 생활을 시작한 뒤 2009~2010…

알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