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엑스 6배 쇼핑몰 용산에 짓는다
기사입력 2010-09-16 22:14기사수정 2010-09-16 22:14

서울 용산국제업무지구 중심부에 들어설 랜드마크 빌딩의 높이가 당초 665m에서 500m로 층수기준으로는 150층에서 100층으로 낮춰지고 그 대신 주변에 72층과 69층 높이의 초고층빌딩 2개동이 추가 건설된다.

또 국제업무지구의 주상복합 등 아파트 건설물량도 종전 2970가구에서 5000가구로 늘어 2000가구 정도가 일반분양된다.

국제업무지구 지하에는 서울 삼성동 코엑스 5배 넓이의 매머드급 상업시설이 들어선다.

용산국제업무지구 사업시행자인 드림허브프로젝트금융투자회사(드림허브 PFV)는 16일 서울 논현동 건설회관에서 신규 건설투자사 공모를 위한 사업설명회를 열어 이 같은 내용의 마스터플랜 변경안(조감도)을 공개했다.

바뀐 마스터플랜에 따르면 용산국제업무지구에는 평균 용적률 608%를 적용받아 오는 2016년까지 40층 이상 초고층빌딩 19개를 포함, 총 67개의 빌딩이 들어선다. 이들 빌딩의 연면적은 333만6570㎡에 달한다.

특히 종전 665m로 계획했던 랜드마크 빌딩의 높이는 500m(100층)로 낮추는 대신 주변에 356m(72층)와 333m(69층) 높이의 고층빌딩 2개를 추가로 건설, 랜드마크빌딩 주동과 신라의 금관 형상을 띠게 된다. 100층짜리 랜드마크빌딩 주동은 한국철도공사(코레일)가 매입하게 된다.

추가로 건설되는 72층짜리 빌딩은 전문직 종사자를 위한 부티크형 오피스로 구성하고 69층 빌딩엔 5성급 호텔과 서비스레지던스가 들어서게 된다.

드림허브PFV는 또 사업성을 확보하기 위해 아파트 건설물량을 당초 2970가구에서 5000가구 정도로 늘리기로 했다. 당초에는 이주자용 2200가구와 임대아파트 770가구를 건설키로 돼 있었으나 이번에 추가로 2000가구 정도를 더 짓기로 함에 따라 이 물량은 일반공급될 예정이다.

드림허브PFV 관계자는 “다만 아파트 분양면적과 일반분양 규모 등은 서울시와 협의하고 시장여건에 따라 다시 조정될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이와 함께 지하공간은 총 면적 49만5494㎡ 가운데 40만6456㎡가 상업시설로 활용된다. 지하 2층에 연장 1.2㎞로 조성되는 리테일밸리는 단지 전체를 관통해 한강으로 바로 연결되고 연장 1.4㎞의 하부 순환통로 주변에는 상업시설이 들어선다.

/mjkim@fnnews.com김명지기자




투데이 포커스

‘3개월간 오피스텔 함께 은신‘ 유대균·박수경은 무슨 사이?
“알츠하이머 예방법, 춤추는 것이 최고”

연예·스포츠

  • ‘무한도전’ 김윤의 작가, 국적불명 막춤에 멤버들 ‘포복절도’

    ‘무한도전’ 김윤의 작가가 막춤의 진수를 보여줬다.26일 방송된 MBC ‘무한도전’에서는 김윤의 작가가 국적을 알 수 없는 댄스로 멤버들의 웃음보를 터뜨린 장면이 그려졌다.이날 수줍게 등장한 김윤의 작가는 조용한 성격으로 유명한 스태프였다. 그런 그녀였기에 멤버들은 김윤의 작가가 춤을 춘다는 것이 상상이 가지 않았다.하지만 음악이 나오자 김윤의 작가는 무표정한 얼굴로 멤버들을 응시하더니 이내 준비해 온 춤들을 추기 시작했다. 미쓰에이와 카라의 춤으로 몸 풀기를 한 김윤의 작가는 샤이니의 ‘셜록’…

  • 모가 중학교 야구부 해체 위기, 새 교장 야구부 학생 쫓아내고 해체 추진

    ▲ 사진: 방송 캡처모가 중학교모가 중학교 야구부가 해체 위기에 놓여 관심이 집중되고 있다.25일 방송된 SBS ‘궁금한 이야기Y’에서는 경기도 이천에 위치한 모가중학교 야구부에 대한 이야기가 공개됐다.한 때 전교생 58명으로 폐교 위기에 처했던 모가중학교는 창단 7개월 만에 지역야구대회 우승을 거머쥔 야구부 덕분에 전교생이 120명으로 늘어났고, 야구부원도 28명으로 늘어났다.그러나 지난해 봄 부임한 교장선생님은 부임 직후 야구부 지원을 약속했지만 얼마 후 야구부 숙소가 불법이라며 숙소 생활을 하던 학생들을 쫓아냈고 야구부 해체…

알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