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해양수산연수원,부산 ‘영도구 시대’ 개막
기사입력 2011-05-04 16:28기사수정 2011-05-04 16:28

【부산=노주섭기자】 국내 유일의 선원 교육기관인 한국해양수산연수원(원장 강신길)이 4일 부산 남구 용당동에서 영도구 동삼혁신지구로 이전했다.

이날 연수원 영도 신축교사 개원식에는 김희국 국토해양부 2차관, 허남식 부산시장, 어윤태 영도구청장, 유관기관 단체장, 지역주민 등 1000여명이 참석했다.

연수원 신축교사 이전사업은 지난 2002년부터 정부의 해양수산인력개발 종합 계획에 따라 총 555억원의 예산을 투입, 대지면적 6만6708㎡에 지상 4층 규모의 행정교육관과 첨단 실습관, 종합소화훈련장, 생활관, 해양안전훈련장 등 9개동으로 구성됐다.

연수원에는 전천후 교육이 가능한 실내교육장과 전세계 항만 시연 및 해상에서의 모든 상황 구현이 가능한 세계 최고 수준의 실습장비를 갖추고 있다.

국내 유일의 선원교육기관인 한국해양수산연수원은 지난 1998년 1월 원양어업기술훈련소를 비롯한 어선 선원교육기관인 한국어업기술훈련소, 상선 선원교육기관인 한국해기연수원을 통합, 현장실무를 중심의 교육을 시행해왔다. 선원의 안전과 직무 및 면허취득 교육을 담당해왔고 청년실업 해소를 위한 오션폴리텍 과정을 개설, 초급해기사도 양성하고 있다.

연수원은 앞으로 해양플랜트 등 고부가가치 해양특수인력을 양성하는 전문 해운인력 양성기관으로 도약한다는 계획이다.

강 원장은 "새로운 영도시대를 맞아 오대양 육대주의 거친 파도를 개척하는 해양수산 종사자들에게 특화된 교육서비스와 선도적 지식을 전달하는 세계 최고의 해양수산 전문인력 양성의 메카로 거듭나겠다"고 말했다.

한편 용당동 기존 연수원(대지 6만9792㎡, 건축면적 2만5833㎡)은 용당캠퍼스로 이름을 바꿔 활용된다.

/roh12340@fnnews.com

■사진설명=4일 부산 영도구 동삼혁신지구로 신축 이전한 국내 유일의 선원교육기관인 한국해양수산연수원 신축 교사 전경.




투데이 포커스

연예·스포츠

  • 정동남, “홍가혜 만나 이야기 하려 했는데 뒤로 빠지더라”

    정동남이 홍가혜를 언급했다.지난 19일 방송된 OBS ‘독특한 연예뉴스’는 세월호 침몰 참사 구조 활동 중인 배우 겸 한국구조연합회 회동 정동남과 인터뷰를 진행했다.이날 방송에서 정동남은 “저나 실종자 가족분들이나 생각이 같을 것 같다. 피를 토하는 심정으로 작업하고 있다. 우리도 거의 생명을 걸고 작업하고 있다. 하늘이 안 도와주고 있어 어려움이 크다”고 전했다.특히 거짓 인터뷰로 논란이 됐던 홍가혜에 대해 “어제 우리가 작업을 못한 것도 아니고, 해경에서 민간잠수부의 활동을 막은 일도 없다”며…

  • 손연재, 코리아컵 국제체조대회 후프·볼 우승

    ‘리듬체조의 요정’ 손연재(20·연세대)가 2014 코리아컵 국제체조대회에서 후프와 볼 종목 정상에 올랐다. 손연재는 20일 인천 남동체육관에서 열린 대회 후프에서 18.050점을 받아 멜리티나 스타니우타(벨라루스·17.950점)를 여유 있게 따돌리고 우승했다. 볼에서는 18.200점을 받아 스타니우타(17.850점)를 가볍게 제치고 정상을 차지했다. 18.200점은 손연재가 페사로 월드컵에서 받은 세계대회 개인 최고점인 18.…

알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