잡스가 자랑한 아이폰4 ‘레티나 디스플레이’란?
기사입력 2010-06-10 08:42기사수정 2010-06-10 08:42

‘아이폰4’에 탑재된 ‘망막(레티나·retina) 디스플레이’에 대한 소비자들의 관심이 집중되고 있다. 스티브 잡스는 지난 8일 ‘아이폰4’를 공개하면서 “능동형유기발광다이오드(AMOLED)보다 더 선명하다”며 ‘망막 디스플레이’에 대한 자신감을 나타낸 바 있다.

애플이 붙인 ‘망막 디스플레이’는 국내 LG디스플레이가 개발해 애플에 납품하는 제품으로 8.99㎝(3.54인치) 기준 960×640의 해상도를 지원한다. 작은 공간에 많은 수의 화소를 집어넣을수록 화질이 개선된다. 아이폰4에 적용된 디스플레이는 인치당(1인치는 2.54㎝) 326개의 픽셀(326ppi)을 집어넣은 것이다.

통상 사람의 눈으로 인식 가능한 크기가 300ppi 전후로 알려져 아이폰4의 ‘망막 디스플레이’는 사실상 사람의 눈이 보는 것과 동일한 수준의 화질을 제공한다는 의미에서 붙은 이름이다. 아이폰4 디스플레이의 픽셀 수는 모두 46만여개다.

삼성 갤럭시S에 탑재된 디스플레이는 10.16㎝(4인치) 기준 800×480을 지원한다. 픽셀 수는 38만4000개로 인치당 233픽셀이 들어간다. 아이폰4가 갤럭시S에 비해 해상도 재원상에서는 일단 앞선다는 얘기다.

그러나 삼성의 갤럭시S에는 ‘슈퍼 아몰레드’ 기술이 세계 최초로 사용됐다. 슈퍼 아몰레드는 기존 AMOLED보다 통상 5배가량 더 선명한 화질 구현이 가능하며 풀터치폰에 비해 디스플레이 유리기판 하나가 생략돼 AMOLED가 가진 화질을 그대로 보여줘 선명도가 높다는 평가를 받고 있다.

업계 전문가들은 해상도가 화질을 결정하는 요소 가운데 하나일 뿐 해상도가 뛰어나다고 화질이 우수한 것은 결코 아니라고 설명한다. 즉 화질은 색재현율, 시야각 등 여러 변수가 종합적으로 반영돼 결정되는 것이지 해상도가 높다고 해서 화질이 뛰어나다고 말하는 것은 곤란하다는 것이다.

국내 디스플레이 관계자는 “기술 발전 단계상 액정표시장치(LCD) 이후에 나온 기술이 AMOLED인데 해상도만으로 화질이 더 선명하다고 밝힌 것은 이해하기 어렵다”고 말했다. 이 때문에 미국 IT 블로그 가젯리뷰는 “스티브 잡스가 ‘망막 디스플레이’로 사람들을 속였다”는 주장까지 내놓고 있다.

또 다른 관계자도 “실제 두 제품을 함께 두고 화질을 비교하기 전에는 어느 디스플레이가 더 선명한지는 알 수 없고 비교 평가하기도 어렵다”고 전했다.

/hong@fnnews.com홍석희기자







투데이 포커스

연예·스포츠

  • 김주하, 남편 간통죄 추가 고소 “울먹이며 거짓말 할줄 몰랐다”

    김주하 MBC 전 앵커가 간통죄 추가 고소라는 강경 대응 입장을 밝혔다.지난달 28일 서울 가정법원에서 열린 ‘변론기일’에 참석한 김주하는 Y-STAR 취재진과 만난 자리에서 “충격을 받았다. 예상은 했었는데 워낙 아니라고 강력하게 부인을 해 실제로 아이를 낳고 그렇게 재판부 앞에서 울먹이며 거짓말 할 줄은 몰랐다. 간통죄로 고소하려 한다”고 남편 강 씨의 혼외자 출산 의혹 보도 이후 처음으로 심경을 전했다.더불어 이혼 소송과 별개로 진행되고 있는 쌍방 폭행 맞고소 사건과 관련해, 무혐의 불기소 처분을 받은…

  • 류현진, 화려한 복귀 ‘14승 달성’.. 매팅리 “훌륭했다” 폭풍칭찬

    부상을 당했던 류현진이 18일만의 복귀전 등판에서 시즌 14승을 기록해 눈길을 끌고 있다.1일(이하 한국시간) 미국 캘리포니아주 샌디에이고 펫코파크에서 열린 샌디에이고 파드리스와 원정경기에서 류현진은 선발로 등판했다.이 경기에서 류현진은 7이닝 동안 4안타만 내주며 1실점으로 막아내는 엄청난 실력을 선보였다.이후 류현진은 라이머 리리아노에게 중전 안타를 허용하기도 했지만, 2회부터 5회까지 4이닝 연속 삼자범퇴를 기록했다.류현진은 다저스가 6-1로 앞선 8회초 타석에서 대타로 교체됐으며, 시즌 평균…

알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