새누리당, 나성린·서용교 등 11명 8차 공천발표
기사입력 2012-03-15 15:15기사수정 2012-03-15 15:15
새누리당 공직후보자추천위는 15일 부산 진구갑에 나성린 의원, 남구을에 서용교 당 수석부대변인, 세종특별자치시에 신진 후보자 등 11명의 총선 8차 공천자 명단을 발표했다.

정홍원 공천위원장은 "대구, 서울 일부 지역은 논의가 필요하다고 생각해 진행 중으로 일부는 결정 되기도 했지만 일괄해서 발표하는 게 좋다고 생각해 미뤘다"며 "나머지 부분은 늦어도 이번주 토요일까지는 결정하려고 한다"고 밝혔다.

지금까지 전국 246개구 지역구 가운데 공천이 확정된 곳은 193곳이며 경선 진행은 21곳, 미공천지역은 32곳이다.

ch21@fnnews.com 이창환 기자

다음은 새누리당 8차 공천자 12명 명단

◇서울(1)=강요식(구로을·현 서울희망포럼 SNS소통위원회 위원장)

◇부산(2)=나성린(진구갑·현 국회의원) 서용교(남구을·현 중앙당 수석부대변인)

◇인천(1)=김석진(남동을·전 MBC기자)

◇경기(3)=배은희(수원을·현 국회의원) 리출선(화성을·연세대학교 경제대학원 겸임교수) 노철래(광주·현 국회의원)

◇충북(1)=이승훈(청원·전 충청북도 정무부지사)

◇경북(1)=석호익(고령성주칠곡·전 KT 부회장)

◇경남(1)=김성찬(진해·전 해군참모총장)

◇세종특별자치시(1)=신진(현 충남대학교 정치외교학과 교수)



투데이 포커스

연예·스포츠

  • ‘리얼스토리 눈’, 세월호 민간 잠수사들 “조카 찾아야 한다”

    ‘리얼스토리 눈’이 세월호 실종자 구조에 나선 민간 잠수사들을 조명한다.오는 24일 오후 방송되는 MBC ‘리얼스토리 눈’에서는 여객선 세월호 침몰 사고 현장에 달려든 민간 잠수사들의 이야기를 다룬다.인산인해를 이루는 팽목항 앞은 아이들을 찾아달라는 학부모의 호소가 여기저기서 터져 나오고 있는 가운데 항구 한쪽에서 묵묵히 장비를 챙기는 사람들이 있다. 세월호의 사고소식을 듣고 진도로 달려온 민간 잠수사들이다. 바닷속에 갇혀 생사조차 알 수 없는 아이들 때문에 학부모도 민간 잠수사들도 더욱 애끓는 상황이지…

  • 류현진 묵념, 홈경기 앞서 세월호 희생자 추모

    류현진 묵념 LA다저스의 류현진이 경기에 앞서 세월호 희생자들을 애도하기 위해 묵념을 했다.다저스는 22일(현지시간) LA 다저스타디움서 열린‘2014 MLB’ 필라델피아전에 앞서 세월호 침몰 참사 희생자에 대한 묵념의 시간을 가졌다.장내 아나운서는 미국 국가 연주에 앞서 관객들에게 전부 기립해달라고 말한 뒤 “한국에서 일어난 비극적인 사고로 숨진 희생자들을 추도하자”고 말했다. 경기장 전광판에는 담요를 두른 채 바다를 하염없이 바라보는 세월호 실종자 가족의 뒷모습이 비춰졌다. 약 1분 동안 이어진 묵념 시간에 3만여 관중과 양팀…

알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