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비노기 영웅전 정식 서비스
기사입력 2010-01-21 11:40기사수정 2010-01-21 11:40
게임업체 넥슨은 액션 역할수행게임(RPG) ‘마비노기 영웅전’의 정식 서비스를 시작한다고 21일 밝혔다. 그간 넥슨은 지난달부터 PC방 이용자에게만 게임을 공개한 바 있으나 이번 오픈을 통해 모든 이용자들이 집에서도 게임을 즐길 수 있게 됐다.

정식 서비스와 함께 영웅전에서는 새로운 에피소드를 비롯해 신규 캐릭터가 공개된다.

/fxman@fnnews.com백인성기자



투데이 포커스

연예·스포츠

  • 남경민, 父 윤다훈 위로 “내가 아빠 지켜줄게”

    ‘나 혼자 산다’ 남경민이 큰딸로서 윤다훈을 살뜰히 챙겼다. 지난 22일 오후 방송된 MBC 예능프로그램 ‘나 혼자 산다-무지개 라이브’에서는 배우 윤다훈의 싱글라이프가 공개됐다.이날 방송에서 윤다훈은 7살 된 딸이 ADHD(주의력결핍 과잉행동장애)를 앓고 있어 한국 교육 환경이 적합하지 않아 유학을 보내게 됐다고 털어놨다.윤다훈은 아이와 아내를 떠나보낸 후 계속해 눈시울을 붉혔고, 쓸쓸함을 느낀 윤다훈은 현재 독립해 따로 살고 있는 큰딸 남경민에게 전화를 걸었다.이에 남경민은 윤다훈의 식사부터…

  • 매팅리 “류현진 조금 나아졌다”…마운드 위 캐치볼

    오른쪽 엉덩이 중둔근과 이상근 염좌로 15일짜리 부상자 명단에 오른 류현진(27·로스앤젤레스 다저스)이 부상 후 처음으로 마운드 위에서 캐치볼을 했다. MLB닷컴은 22일(이하 한국시간) “류현진이 불펜 마운드 위에서 가볍게 공 20개 정도를 던졌다”고 전했다. 돈 매팅리 다저스 감독은 “(부상 회복을 알리는 수준의)대단한 훈련을 한 건 아니다”라면서도 “류현진이 경사가 있는 곳(마운드)에서 공을 던졌다. 불펜피칭 수준은 아니지만 류현진의 몸 상태가…

알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