위치추적 어플 ‘오빠믿지?’ 네티즌 들썩
기사입력 2010-10-19 16:16기사수정 2010-10-19 16:56
 ‘악마의 어플’ 오빠믿지가 네티즌들 사이에서 화제다.

 19일 ‘오빠 믿지?’ 응용프로그램(애플리케이션)이 출시돼 네티즌들 사이에서 논란이 일고 있다. 이날 국내 인터넷 포털 사이트에는 ‘오빠믿지’가 검색어 순위 수위에 오르면서 관심이 폭증하고 있다.

 이 애플리케이션은 아이폰의 위성항법장치(GPS)를 이용해 실시간으로 여자친구 또는 남자친구의 위치를 알려주는 애플리케이션이다. 상대와 무료로 메신저도 할 수도 있다.

 이 애플리케이션이 네티즌들 사이에서 뜨거운 이슈가 되고 있는 이유는 이성친구에게 더이상 자신의 위치를 거짓으로 알리기 어렵게 됐기 때문이다.

 한 네티즌은 “기사 뜬거 보고 와이프가 대뜸 이 어플 깔라고 하더라”고 말했고, 다른 네티즌은 “나오지 말아야 할 어플이 나왔다”고 밝혔다. 또다른 네티즌은 “대한민국 연애 종말 역사의 한 획을 그을 것 같다”고 썼다.

 이 애플리케이션에는 자신의 위치를 숨기는 기능도 포함돼 있다. 문제는 ‘숨기기 기능’을 켜는 순간 상대에게 알림 메시지로 이 사실이 전달된다는 것이다.

 상대에게 지나친 위치정보를 강요하는 것 아니냐며 개인정보 침해 논란도 있지만 법조계에선 ‘상대방의 동의가 있는 상태라면 법적 처벌은 어렵다’는 입장이다.

 한 변호사는 “동의하에 알려진 개인정보인 경우 처벌을 하기는 어렵다”며 “치매노인에 대한 위치알림 서비스가 현행법에서 가능한 것 역시 마찬가지다”고 말했다.

 애플리케이션 개발사 원피스(1piece.co.kr)는 최근 ‘여자친구’ 애플리케이션과 ‘남자친구’ 애플리케이션을 잇따라 출시하면서 화제를 모았던 회사다. ‘여자친구’는 각종 행동을 했을 때 실제 여자친구처럼 반응하도록 만들어진 애플리케이션으로 이를 내려받은 네티즌들은 ‘재밌으면서도 슬퍼지는 어플이다’는 등의 반응을 보인 바 있다.

 원피스는 지난 16일 ‘오빠믿지?’를 앱스토어에 등록했으며 출시 나흘만에 수만건이 넘는 다운로드 횟수를 기록하고 있다. 가격은 무료다. 네티즌 별점은 뜨거운 논란을 반영하듯 5개 만점에 3점을 기록하고 있다.

 이회사는 또 자사 블로그에 “불신은 무지로부터 비롯된다”, “대인간 불신이 온전히 종식되는 순간, 바로 그 순간, 유토피아가 실현된다”, “순순히 위치를 넘기면 유혈사태는 일어나지 않을 것입니다”라고 말한 아리스토텔레스, 칼 마르크스, 간디의 말을 각각 인용하면서 네티즌들에게 웃음을 선물하고 있다.

/hong@fnnews.com 홍석희기자


투데이 포커스

연예·스포츠

  • 탁재훈 아내 이효림은 누구? ‘미모 겸비한 재벌 딸’

    탁재훈 파경 위기 소식이 전해진 가운데 아내 이효림 씨에 대한 관심이 높아지고 있다.지난 30일 법조계에 따르면 탁재훈은 이미 지난 6월 법률대리인을 통해 아내 이효림 씨를 상대로 이혼 소송을 제기한 것으로 알려졌다.지난 2001년 결혼식을 올린 탁재훈 이효림 부부는 성격차이를 이유로 결혼 13년 만에 파경 위기를 맞았다.탁재훈의 아내 이효림 씨는 강남에서 요리 스튜디오를 경영하고 있는 미모의 재원으로 특히 ‘재벌 딸’로 알려져 화제가 된 바 있다. 이효림 씨는 국내 굴지의 식품 회사를 이끌어 …

  • ESPN “추신수, 들인 돈 값어치 못하는 선수 5위”

    여름 들어 시작된 부진에서 벗어나지 못하는 추신수(32·텍사스 레인저스)가 현지 언론으로부터 메이저리그에서 5번째로 ‘돈값’을 못하는 선수라는 비판을 받았다. 미국 스포츠전문 매체인 ESPN은 31일(한국시간) ‘메이저리그 최악의 계약’ 10개의 사례를 꼽으며 5번째로 추신수를 선정했다. ESPN은 자사 칼럼니스트이자 통계 전문가인 댄 짐보르스키가 고안한 선수 성적 예측 시스템(ZiPS)을 이용, 현재 성적을 토대로 예측한 선수의 가치와 실제 …

알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