팬택 라츠, 스마트폰용 USB 커넥터 '팝콘' 출시
기사입력 2012-04-12 10:18기사수정 2012-04-12 10:18

팝콘 (인물)
▲팬택 자회사 라츠는 범용직렬버스(USB) 메모리에 있는 사진·음악·동영상 등 자료를 스마트폰으로 곧바로 옮길 수 있는 USB 커넥터 '팝콘'을 출시했다고 12일 밝혔다. 모델이 팝콘으로 USB 메모리와 스마트폰을 연결해 콘텐츠를 이용하고 있다.
팬택의 정보통신기술(ICT) 기기 및 액세서리 유통 자회사 라츠는 범용직렬버스(USB) 메모리에 있는 자료를 스마트폰으로 곧바로 옮길 수 있는 USB 커넥터 '팝콘'을 출시했다고 12일 밝혔다.

팝콘을 이용하면 USB 메모리의 자료를 PC로 옮겼다가 다시 스마트폰으로 옮길 필요 없이 USB 메모리와 스마트폰을 곧바로 연결할 수 있다. USB 메모리에 있는 음악, 사진, 영화 등 파일을 스마트폰에서 곧바로 감상할 수 있다. 또 USB 방식의 키보드, 마우스, 게임용 조이스틱 등도 연결해 쓸 수 있다.

팝콘의 몸통 부분은 탄력성있는 재질로 만들어 손으로 구부릴 수 있다. 단자부를 보호하는 별도 캡도 있다. 캡 끝부분에는 스마트폰 고리용 끈이 있어 팝콘 제품을 스마트폰에 매달아 가지고 다닐 수 있다. 색상은 핑크, 블루, 블랙, 화이트 네 가지가 있다.

팝콘은 휴대형 저장장치를 바로 인식할 수 있는 USB OTG(On-The-Go) 기능을 지원하는 스마트폰과 태블릿PC용으로 쓸 수 있다. 서울과 수도권 라츠 매장과 온라인 가게(www.lotsshop.com)에서 살 수 있다.


postman@fnnews.com 권해주 기자

팝콘_(제품2)
▲스마트폰과 범용직렬버스(USB) 메모리 등 USB 기기를 곧바로 연결할 수 있게 해주는 커넥터 제품 '팝콘'.




투데이 포커스

연예·스포츠

  • 배현진 아나운서, 기자 전직..출입처 국회 ‘동떨어진 인사’

    배현진 MBC 아나운서가 기자로 전직했다.배현진 아나운서는 최근 MBC 사내공모를 통해 취재기자로 선발됐다. 배현진 아나운서는 국회를 출입처로 배정받고 기자 교육을 받게 된다.하지만 배현진 아나운서의 전직은 MBC 구성원들의 곱지 않은 시선을 받고 있다. 평일 ‘뉴스데스크’ 앵커로 외부취재가 어려운 상황에서 기자로 전직해 국회 출입처로 발령받은 것은 현실과 동떨어지는 인사라는 지적이다.배현진 아나운서 기자 전직 소식을 접한 네티즌들은 “배현진 아나운서, 행보가 다이내믹 하다”, “배현진 아나운서, 취재는 잘 할 수 있을까”, “배…

  • 박주영-박주호, 같은 봉와직염에 재활이 다른 이유는?

    같은 봉와직염이라는 부상으로 재활을 하고 있는 박주영(왓포드)과 박주호(마인츠)가 서로 다른 방법으로 재활을 하고 있는 이유는 무엇일까.봉와직염 치료를 마친 박주영은 24일 파주 국가대표트레이닝센터(NFC)에서 이케다 세이고 코치와 함께 재활 훈련을 시작했다.지난 3일 봉와직염 치료를 위해 귀국한 박주영은 당시 오른쪽 두 번째 발가락과 발등 부위가 부어있었다. 대한축구협회(KFA)의 지원 하에 치료에 전념한 박주영은 20여 일 만에 치료를 마쳤고, 국가대표팀 소집 때까지 한국에 머물며 재활 훈련을 실시할 계획이다.독일 분데스리가의 …

알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