편의점 천원김밥보다 삼각김밥이 대세
기사입력 2008-11-24 11:12기사수정 2008-11-24 11:17
불황속 1000원짜리 김밥에 밀렸던 700원짜리 삼각깁밥이 인기다.

GS25가 지난 22일까지 판매된 즉석 먹거리(삼각김밥, 김밥, 도시락, 샌드위치, 햄버거) 판매 수량을 조사해 본 결과 삼각김밥인 ‘뉴전주비빔밥’이 1위를 차지했다고 24일 밝혔다.

지난해 가장 많이 팔렸던 1000원짜리 ‘참치햄샐러드김밥’은 2위로 밀렸다.

GS25 일배식품팀 최원영 상품기획자(MD)는 “최근 경제 상황이 어려워짐에 따라 간단하게 한 끼를 해결하려는 사람들이 700원짜리 삼각김밥을 선택하면서 판매가 크게 늘고 있는 추세”라고 분석했다.

삼각김밥외에도 같은 기간 전국 GS25 매장에서 판매된 캔커피 수량을 살펴보면 1위 ‘레쓰비 마일드(185㎖, 600원)’와 2위 ‘카페라떼 마일드(175㎖, 800원)의 판매량 격차가 올 1월에는3.9배 였던 것이 이달 들어 5.2배로 더욱 벌어졌다.

GS25는 삼각김밥의 인기에 힘입어 신상품 ‘새우마요네즈’와 ‘새우머스타드’, ‘참치베이컨’, ‘김치베이컨’ 등 총 4종류의 삼각김밥을 새롭게 선보였다.

GS25 상품부문장 허연수 전무는 “최근 몇 백 원이라도 아끼려는 고객들이 늘면서 편의점에서도 저렴한 가격의 상품들이 인기를 끌고 있다”면서 “특히 저렴한 가격에 간단하게 한 끼 식사를 할 수 있는 삼각김밥 같은 즉석 먹거리 매출이 40% 이상 크게 늘고 있는 추세”라고 말했다.

한편 GS25는 오는 26일까지 이번에 출시한 삼각김밥 신상품 4종류 중 한 개를 구매하면 썬키스트오렌지후레쉬180㎖나 썬키스트레몬에이드캔240㎖ 중 한 개를 무료로 증정한다.

/scoopkoh@fnnews.com고은경기자


투데이 포커스

연예·스포츠

  • 김현중, 경찰 조사 받는 중..향후 월드투어 일정은?

    김현중이 서울 송파경찰서에 자진 출두해 조사를 받는 것으로 알려졌다. 앞서 지난 8월 20일 김현중은 여자친구라 주장하는 A씨에게 피소됐다. A씨는 “2012년부터 김현중과 연인 사이였다”면서 “김현중이 지난 5월 말부터 7월 중순까지 지속적으로 폭행했다”고 주장하고 있다. 이에 김현중 측은 “두 사람 간에 말다툼이 있었다. 그 과정에서 감정이 격해져 몸싸움이 있었던 것은 사실이다”면서도 “상습적인 폭행이나 구타가 있었던 것은 아니다. 갈비뼈 골절 또한 장난치다가 발생한 것이다”고 해명했다.김현중은 월드투어 콘서트…

  • 베테랑 귀환 반긴 막내 ‘손세이셔널’…“이동국 존경스러워”

    한국 축구대표팀의 에이스 ‘손세이셔널’ 손흥민(22·레버쿠젠)이 베테랑들의 복귀를 반겼다.손흥민은 2일 경기 일산 엠블호텔에서의 첫 소집을 앞두고 이동국(35·전북), 차두리(34·서울) 등 고참들의 대표팀 합류에 대해 반가움을 전했다.손흥민은 “대표팀에 뽑힌 지 벌써 4년 차인데 계속 막내다”고 웃은 뒤 “그래도 이번에 베테랑 선배들이 가세하게 돼 반갑다”고 말했다.손흥민은 특히 ‘라이언킹’ 이동국과 좋은 경기를 펼치고 싶다고 다짐했다. 대표팀 막내 손흥민과 최고참 이동국은 무려 13살 차이다. …

알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