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원, 신원 정두영 디자이너 SBS ‘패션왕 코리아’ 우승
기사입력 2014-02-03 13:17기사수정 2014-02-03 13:17

패션왕 코리아-정두영 김나영
신원은 지난해 11월부터 방송된 SBS '패션왕 코리아'의 최종 우승팀으로 '정두영 디자이너와 방송인 김나영' 팀이 확정됐다고 3일 밝혔다.

정두영 디자이너는 신원의 남성복 브랜드 반하트 디 알바자와 지이크 파렌하이트의 크리에이티브 디렉터(CD)로 활동 중이다.

공중파 최초 패션 예능 프로그램인 '패션왕 코리아'는 한국 대표 디자이너와 한류 패션니스타가 팀을 이뤄 매회마다 제작 의상 미션이 달라지는 등 패션 피플 100인의 평가를 통해 탈락팀을 정하는 방식으로 진행하는 패션 서바이벌 프로그램이다.

지난 2일 패션왕으로 선정된 '정두영, 김나영' 팀은 순금으로 된 골든 택과 패션 활동 지원금을 받게 된다.

정두영 디자이너는 "디자인을 공부하던 학생 때 이후, 직접적인 평가를 받은 것은 처음"이라며 "매회 의상을 제작하고 패션 피플 앞에서 설명하며 그 자리에서 평가 받는 과정이 디자이너로서 대중과 함께하는 패션이 뭔지를 다시 한 번 느끼게 하는 기회가 됐다"고 말했다.

한편 '패션왕 코리아'는 현재 중국을 비롯해 아시아 국가들과 프로그램 공급 계약을 협의 중이다.
gloriakim@fnnews.com 김문희 기자





투데이 포커스

연예·스포츠

  • 김주하, 남편 간통죄 추가 고소 “울먹이며 거짓말 할줄 몰랐다”

    김주하 MBC 전 앵커가 간통죄 추가 고소라는 강경 대응 입장을 밝혔다.지난달 28일 서울 가정법원에서 열린 ‘변론기일’에 참석한 김주하는 Y-STAR 취재진과 만난 자리에서 “충격을 받았다. 예상은 했었는데 워낙 아니라고 강력하게 부인을 해 실제로 아이를 낳고 그렇게 재판부 앞에서 울먹이며 거짓말 할 줄은 몰랐다. 간통죄로 고소하려 한다”고 남편 강 씨의 혼외자 출산 의혹 보도 이후 처음으로 심경을 전했다.더불어 이혼 소송과 별개로 진행되고 있는 쌍방 폭행 맞고소 사건과 관련해, 무혐의 불기소 처분을 받은…

  • 류현진, 화려한 복귀 ‘14승 달성’.. 매팅리 “훌륭했다” 폭풍칭찬

    부상을 당했던 류현진이 18일만의 복귀전 등판에서 시즌 14승을 기록해 눈길을 끌고 있다.1일(이하 한국시간) 미국 캘리포니아주 샌디에이고 펫코파크에서 열린 샌디에이고 파드리스와 원정경기에서 류현진은 선발로 등판했다.이 경기에서 류현진은 7이닝 동안 4안타만 내주며 1실점으로 막아내는 엄청난 실력을 선보였다.이후 류현진은 라이머 리리아노에게 중전 안타를 허용하기도 했지만, 2회부터 5회까지 4이닝 연속 삼자범퇴를 기록했다.류현진은 다저스가 6-1로 앞선 8회초 타석에서 대타로 교체됐으며, 시즌 평균…

알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