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하철 소파 휴대남 등장..‘민폐남 등극’
기사입력 2012-03-21 13:43기사수정 2012-03-21 13:55

▲지하철 소파 휴대남(사진=온라인 커뮤니티)


‘지하철 소파 휴대남’ 사진이 화제다.

최근 한 온라인 커뮤니티 게시판에는 ‘지하철 소파 휴대남’이라는 제목으로 한 장의 사진이 게재됐다.

공개된 사진에는 편안한 복장에 모자를 눌러쓴 한 남성이 지하철 안의 문 앞에서 회색 소파에 편히 앉아 쉬고 있는 모습이 담겨 있다.

특히 다소 딱딱한 지하철 의자와는 달리 이 남성은 푹신해 보이는 소파에 앉아 편안한 포즈를 취하고 있어 어떻게 된 사연인지 네티즌들의 궁금증을 유발시키고 있다.

한편 ‘지하철 소파 휴대남’ 사진을 접한 네티즌들은 “지하철 소파 휴대남 진짜 웃기네”, “소파 사서 집에 가던 길인가?”, “문 열리면 어떻게 하나?”, “푹신한 것은 부럽다”, “출근 시간에 저러고 있으면 진짜 볼 만 하겠네” 등의 다양한 반응을 보였다.



/파이낸셜뉴스 스타엔 jypark@starnnews.com박주연 기자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starnnews.com

관련기사
반반라면, "이제 취향대로 골라 먹자" 획기적 아이디어
지하철에서 조는 사람들, “피로야 제발 물러가라!”
고객님 차를 너무 막 모셨네, 정비하는 '깜찍' 고양이 화제
이게 진짜 개그네, 철지난 이름 개그 화제 "정말 개 그네?"
지하 동굴 수영장 아름다움에 "유토피아가 따로 없네"

※저작권자 ⓒ 스타엔,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투데이 포커스

연예·스포츠

  • ‘미달이’ 김성은 “경찰에게 연락받고..”

    아역 시절 ‘순풍산부인과’ 등으로 폭발적 인기를 누린 ‘미달이’ 김성은이 과거 방황했던 이유를 밝혔다. 28일 tvN 힐링 리얼리티 ‘웰컴 투 두메산골’ 측에 따르면 최근 촬영에서 김성은은 아버지의 갑작스런 사망에 충격을 받아 한때 밖으로 나돌았다고 고백했다. 김성은은 산골 오지생활 3일차를 맞아 출연자들과 힘들었던 과거에 대해 이야기하던 중 아버지가 뇌졸중으로 세상을 떠난 뒤 많은 방황했다고 전했다. 김성은은 “2010년도에 굉장히 힘들었다”라며 “그 이후 밖으로 많이 나돌았고 사람들이 아는 것처럼 술도 많이 마셨다”고 밝혔다.…

  • 맨유 디마리아 영입, 프리미어리그 사상 최고 금액! ‘토레스 뛰어 넘었다’

    맨체스터 유나이티드(이하 맨유)가 앙헬 디마리아를 영입하며 공격진 보강에 성공했다.맨유가 특급 미드필더 디마리아를 영입햇다. 맨유는 27일(이하 한국시간) 홈페이지를 통해 디마리아의 영입 사실을 공식화했다.계약기간은 5년으로 영국의 공영방송 ‘BBC’ 등 현지 언론은 디마리아의 이적료를 5970만 파운드(약 1005억원)로 추정하고 있다. 5970만 파운드는 2011년 1월 페르난도 토레스가 리버풀을 떠나 첼시로 이적했을 당시 기록했던 5000만 파운드(약 842억원)를 넘은 프리미어리그 사상 최고 금액이다.20…

알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