中 고속도로 건설 부채,지방정부 재정 압박 우려
기사입력 2012-03-23 17:31기사수정 2012-03-23 17:31
【 베이징=차상근 특파원】 중국이 앞으로 10년 내 집중 건설해야 할 고속도로가 1만7000여㎞에 달하는 가운데 현재 유료도로 건설 부채만 2조3200억위안(약 413조원)에 달해 도로건설자금이 지방정부 재정은 물론 은행권까지 압박할 수 있을 것으로 우려되고 있다.

교통운수부가 지난 22일 발표한 자료에 따르면 중국의 유료도로 건설 투자총액은 3조6500억위안(약 655조원)으로 이 중 은행대출 등으로 조달한 부채가 64%선인 2조3200억위안에 달했다고 신경보 등이 23일 보도했다.

교통운수부 대변인 허젠중은 "부채율이 다소 높지만 중국 내 은행들의 자산 대비 대출 한도 80%에는 못 미친다"며 "도로건설 진척상황이나 각 지방의 채무상환능력을 볼 때 통제 가능하다"고 밝혔다.

허젠중은 경제발전과 재정수입 제고, 통행료수입 확대 등으로 채무문제는 해결 가능하다고 강조했다.

하지만 지난해 중국 국내총생산(GDP)의 5%에 달하는 부채액은 지방정부에 상당한 재정압박 요인이 될 것으로 우려되고 있다.

광둥성 2267억위안(약 40조7100억원)을 비롯해 허베이, 허난, 저장, 광둥, 산시, 산둥, 윈난, 장쑤 등 8개 성은 부채가 1000억위안(약 17조원)을 넘는 것으로 알려졌다.

또 금융기관 자산건전성 확보에도 부정적 영향이 예상된다.

csky@fnnews.com 차상근 기자


투데이 포커스

연예·스포츠

  • 샤론스톤, 뇌졸증으로 쓰러져...입원 치료 후 퇴원

    헐리우드 배우 샤론 스톤이 최근 뇌졸중으로 쓰러져 입원했다.23일(현지시간) 미국 연예 매체 ‘가십 콥(Gossip Cop)’은 ‘브라질을 찾았던 샤론 스톤이 지난 4일 뇌졸중 증세를 보이며 쓰러졌다. 이틀 동안 병원에 입원해 치료를 받은 뒤 퇴원했다’고 보도했다. 현재 샤론스톤은 영화촬영과 봉사활동을 위해 전 세계를 누비고 있다고 알려졌다.그녀는 지난 2001년 뇌출혈로 쓰러진 이후 후유증에 시달리고 있다. 지난 2012년에는 ‘샤론스톤이 건강문제로 은퇴를 심각히 고려 중이다’는 …

  • 추신수 “복귀 결정 신중하게…시즌은 길다”

    발목 부상을 당한 추신수(32·텍사스 레인저스)가 복귀를 서두르지 않겠다는 입장을 밝혔다.추신수는 24일(이하 한국시간) 텍사스 지역지 ‘스타 텔레그램’과의 인터뷰에서 “(복귀 일정은) 신중하게 결정하고 싶다. 시즌은 길다”고 말했다.추신수는 지난 22일 2014 메이저리그 오클랜드 애슬래틱스와의 경기에서 베이스러닝 도중 왼쪽 발목에 부상을 당했다. 경기 후 X레이 촬영 결과 골절 등의 이상이 발견되지는 않았지만 통증이 계속되며 2경기 연속 결장했다. 추신수는 “처음에 경기에서 빠졌을 때 세 경기 이상 결장해야 될 것이라고 생각했다…

알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