외무고시 1차합격자 340명 발표
기사입력 2010-03-16 11:30기사수정 2010-03-16 11:30
행정안전부는 17일 올해 외무고시 1차시험 합격자 340명의 명단을 확정, 발표한다고 16일 밝혔다.

올해 35명을 선발하는 외무고시에는 1717명(외교통상직 1607명, 영어능통자 110명)이 응시해 340명(322명, 18명)이 1차시험을 통과했다.

이번 시험에서 외교통상직의 합격선은 72.50점, 영어능통자는 70점으로 지난해보다 각각 8.34점, 9.17점 상승했다. 행안부는 시험시간의 연장, 선발인원 감소, 시험난이도 하락을 이유로 들었다.

여성합격자는 178명(외교통상 169명, 영어능통 9명)으로 전체 합격자의 52.4%를 차지, 지난해보다 1.6%포인트 상승했다.

합격자 평균연령은 25.5세, 최고령 합격자는 35세 남자였다.

또 2007년부터 시행중인 지방인재채용목표제의 적용으로 외교통상직에 11명이 추가합격했다.

2차시험은 4월 22∼24일 외교안보연구원에서 실시된다.

/art_dawn@fnnews.com 손호준기자



투데이 포커스

연예·스포츠

  • ‘리얼스토리 눈’, 세월호 민간 잠수사들 “조카 찾아야 한다”

    ‘리얼스토리 눈’이 세월호 실종자 구조에 나선 민간 잠수사들을 조명한다.오는 24일 오후 방송되는 MBC ‘리얼스토리 눈’에서는 여객선 세월호 침몰 사고 현장에 달려든 민간 잠수사들의 이야기를 다룬다.인산인해를 이루는 팽목항 앞은 아이들을 찾아달라는 학부모의 호소가 여기저기서 터져 나오고 있는 가운데 항구 한쪽에서 묵묵히 장비를 챙기는 사람들이 있다. 세월호의 사고소식을 듣고 진도로 달려온 민간 잠수사들이다. 바닷속에 갇혀 생사조차 알 수 없는 아이들 때문에 학부모도 민간 잠수사들도 더욱 애끓는 상황이지…

  • 류현진 묵념, 홈경기 앞서 세월호 희생자 추모

    류현진 묵념 LA다저스의 류현진이 경기에 앞서 세월호 희생자들을 애도하기 위해 묵념을 했다.다저스는 22일(현지시간) LA 다저스타디움서 열린‘2014 MLB’ 필라델피아전에 앞서 세월호 침몰 참사 희생자에 대한 묵념의 시간을 가졌다.장내 아나운서는 미국 국가 연주에 앞서 관객들에게 전부 기립해달라고 말한 뒤 “한국에서 일어난 비극적인 사고로 숨진 희생자들을 추도하자”고 말했다. 경기장 전광판에는 담요를 두른 채 바다를 하염없이 바라보는 세월호 실종자 가족의 뒷모습이 비춰졌다. 약 1분 동안 이어진 묵념 시간에 3만여 관중과 양팀…

알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