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 초·중교 여름방학 기간 3∼5일 늘어난다
기사입력 2010-07-14 11:26기사수정 2010-07-14 11:26
올해 서울의 초·중학교의 여름방학 기간이 지난해보다 3∼5일 늘어난다.

14일 서울시교육청 등에 따르면 이날 용산구 신광초와 성북구 성신초가 여름방학에 들어간 것을 시작으로 서울지역 초교 대부분이 19일 전후로 방학을 시작, 다음달 30일 개학한다.

방학 기간은 대략 43일로 지난해 여름방학(38일)보다 5일 정도 늘었다.

중학교는 15∼20일부터 다음달 23∼27일까지 38일 가량 방학해 지난해보다 방학기간이 사흘 가량 길어졌다.

여름방학이 길어진 것은 유가상승 등으로 인한 냉난방 비용 증가로 초등학교를 중심으로 겨울방학을 줄이고 여름방학을 늘리는 추세의 영향으로 보인다.

서울 초·중학교의 방학 기간은 각 학교운영위원회가 자율적으로 정하며 재량휴업 일수와 겨울방학 기간 등에 따라 학교별로 최대 열흘까지 차이가 난다.

고등학교의 방학기간은 예년 수준을 그대로 유지했다.

서울지역 고교는 대부분 17∼20일부터 방학을 시작해 33∼34일 동안 방학에 들어간다.

시교육청 관계자는 “요즘은 비용도 절약하고 학습효과가 떨어지는 혹서기도 피할 겸 여름방학이 길어지는 추세이지만 입시 문제가 절박한 고등학교에서는 여름방학을 늘리기 힘든 실정”이라고 말했다.

/art_dawn@fnnews.com 손호준기자



투데이 포커스

연예·스포츠

  • 배현진 아나운서, 기자 전직..출입처 국회 ‘동떨어진 인사’

    배현진 MBC 아나운서가 기자로 전직했다.배현진 아나운서는 최근 MBC 사내공모를 통해 취재기자로 선발됐다. 배현진 아나운서는 국회를 출입처로 배정받고 기자 교육을 받게 된다.하지만 배현진 아나운서의 전직은 MBC 구성원들의 곱지 않은 시선을 받고 있다. 평일 ‘뉴스데스크’ 앵커로 외부취재가 어려운 상황에서 기자로 전직해 국회 출입처로 발령받은 것은 현실과 동떨어지는 인사라는 지적이다.배현진 아나운서 기자 전직 소식을 접한 네티즌들은 “배현진 아나운서, 행보가 다이내믹 하다”, “배현진 아나운서, 취재는 잘 할 수 있을까”, “배…

  • 박주영-박주호, 같은 봉와직염에 재활이 다른 이유는?

    같은 봉와직염이라는 부상으로 재활을 하고 있는 박주영(왓포드)과 박주호(마인츠)가 서로 다른 방법으로 재활을 하고 있는 이유는 무엇일까.봉와직염 치료를 마친 박주영은 24일 파주 국가대표트레이닝센터(NFC)에서 이케다 세이고 코치와 함께 재활 훈련을 시작했다.지난 3일 봉와직염 치료를 위해 귀국한 박주영은 당시 오른쪽 두 번째 발가락과 발등 부위가 부어있었다. 대한축구협회(KFA)의 지원 하에 치료에 전념한 박주영은 20여 일 만에 치료를 마쳤고, 국가대표팀 소집 때까지 한국에 머물며 재활 훈련을 실시할 계획이다.독일 분데스리가의 …

알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