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승연 한화 회장 건강상태 위중
기사입력 2013-01-07 16:30기사수정 2013-01-07 16:30
<이 기사는 2013년 01월 07일자 신문 28면에 게재되었습니다.>
주초 집행정지 여부 결정
한화 김승연 회장
지난 4일 업무상 배임 혐의로 기소돼 수감 중인 김승연 한화그룹 회장(사진)의 건강에 대해 구치소 측이 구속집행정지를 건의한 가운데 김 회장의 건강상태에 관심이 쏠리고 있다.

6일 한화그룹 측이 변호사 등을 통해 확인한 김 회장의 현재 건강상태는 상당히 위중한 상태다.

김 회장은 5개월 가까운 수감생활로 인해 지병인 우울증세가 악화된 가운데 원인을 알 수 없는 급격한 체중증가(수감 후 25㎏ 증가)와 당뇨 증세 등이다.

김 회장은 특히 저산소증과 고탄산혈증이 동반된 호흡부전이 발생했는데 입원치료 이후에도 폐허탈로 인해 폐기능이 정상인의 절반으로 줄어들어 산소호흡기를 부착한 상태에서도 산소포화도가 80∼90%에 머물고 있다. 의료계에서는 산소포화도의 경우 98~99%가 정상이며 인공호흡기를 동원한 상태에서도 수치가 90% 이하로 떨어지면 위급한 것으로 보고 있다.

더불어 호흡부전으로 인한 저산소증 및 고탄산혈증 악화로 호흡중추가 억제돼 생기는 무호흡의 위험성에 노출돼 있는 상태로, 폐렴과 패혈증 등 돌연사 우려가 큰 것으로 알려졌다.

실제로 김 회장은 최근 공판에서 전보다 얼굴과 몸이 붓고 눈을 잘 뜨지 못하는 등 불편한 모습을 보여왔다.

법원 관계자는 "구치소 측의 건의에 대해 검찰에 의견을 조회했다"며 "이번 주초 구속집행정지 허가 여부를 결정할 예정"이라고 설명했다.

mountjo@fnnews.com 조상희 기자


투데이 포커스

북한 미그-19 전투기 3대 추락…노후화 심해
손흥민 차 아우디 r8 관심 ↑.. 가격은 얼마?

연예·스포츠

  • 이효리 속옷화보, “원본 공개 못했다...다리가 너무 짧아”

    ‘매직아이’ 이효리가 속옷화보 촬영 비하인드 스토리를 전했다.지난 29일 오후 방송된 SBS 예능프로그램 ’매직아이‘에서 이효리는 “한 번은 브라탑과 팬티만 입고 속옷 광고를 촬영했다”고 말문을 열었다.이날 방송에서 이효리는 “책상에 앉아서 화보를 찍었는데 그 사진을 보고 나와 동갑인 36살 주부가 댓글을 남겼더라. ’앉아도 뱃살이 안 접히니깐 부럽다. 난 정말 죽고 싶다‘고 했다”고 말해 궁금증을 자아냈다.특히 이효리는 “그 댓글을 보고 연예인으로서 무책임한 것 같았다. 보정 전 사진을 보여주고 …

  • ‘성별 논란’ 박은선, 러시아 출국...FC로시얀카 이적 임박

    ‘성별 논란’에 시달렸던 한국 여자 축구의 간판 박은선 선수가 프로 선수가 되어 러시아로 떠난다.지난 26일 여자 축구선수 박은선은 러시아로 출국, 러시아 여자 프리미어리그 FC로시얀카 이적이 거의 확실시 되는 상황이다. 박은선의 소속팀인 서울시청과 FC 로시얀카는 이미 이적에 합의했으며 계약 세부 내용 조율과 건강검진 후 최종 확정될 예쩡이다. 앞서 박은선은 지난해 WK리그 감독들이 ‘박은선이 남자가 아니냐’며 성별 검사를 제기하면서 사회적으로 논란의 중심에 선 바 있다.당시 국가인권위원회에서는 WK 감독들에…

알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