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초구, 오는 12일 반포동에 종합도서관 개관
기사입력 2013-03-07 16:08기사수정 2013-03-07 16:08
서초구립 반포도서관이 오는 12일 개관한다. 서초구립 반포도서관은 연면적 3591㎡의 지하1층, 지상5층 규모로 2011년 7월에 착공해 지난 1월 공사를 완료했다.

이 도서관은 현재 각종 도서관리 시스템구축, 장비설치와 도서 배가 등 개관 준비에 한창이다.

서울 서초구는 7일 국립 중앙도서관과 구립서초 어린이도서관, 각 동주민센터 내 책사랑방이 있기는 하지만 순수 종합 공공도서관이 들어서기는 이번이 처음이라며 서초구립 반포도서관 개관에 큰 의미를 부여했다.

이 도서관은 1층에 독서문화 체험과 각종 행사를 개최할 수 있는 다목적 강당과 북카페가 있다. 2층에는 어린 자녀와 부모가 함께 이용하는 모자 열람실과 어린이 자료실, 아이들의 창의력과 상상력을 키워줄 다양한 컨텐츠를 관람할 수 있는 어린이 소극장이 있다. 특히 그림책, 글책, 작은책 등 1만2000여 권이 비치돼 있으며 어린이 자료실은 온돌바닥으로 만들어져 있다.

또 3층과 4층에는 종합자료실1,2와 멀티미디어실, 노트북 열람실이 있다.

종합자료실은 청소년과 성인이 서적을 열람하고 대출할 수 있는 곳이다. 3층의 종합자료실 1은 종교, 사회과학, 자연과학, 예술, 언어분야 도서 9000여 권과 DVD 1000여 점이 있고 4층 종합자료실 2는 문학, 역사, 철학분야 도서 1만3000여 권이 있다.

특히 장애인을 위해 독서확대기, 음성지원솔루션 등을 갖춘 장애인석과 책상마다 랜선과 전원장치를 설치한 노트북 열람실, 층마다 복사와 스캔, 팩스 전송을 할 수 있는 사무기기도 갖췄다.

또한 5층에는 10~30명 단위 소규모 그룹을 대상으로 다양한 프로그램을 진행할 수 있는 세미나실도 있다.

한편 이 도서관은 서초구 어린이도서관과 18개 책사랑방까지 모든 도서관을 총괄·운영하는 역할을 하게 된다.

서초구는 개관에 앞서 지난 해 9월 고려대 민족문화연구원과 도서관 위탁운영 협약을 체결했다. 이에 따라 도서관과 대학의 교육, 학습 노하우를 접목한 심화 프로그램, 대학수준의 강좌, 인문학 강좌, 명사초청강좌 등이 제공된다.
dikim@fnnews.com 김두일 기자



투데이 포커스

연예·스포츠

  • 김경호 투병, “희귀병 대퇴골두무혈성되사증 투병 사실 숨겼다”

    김경호가 희귀병 투병 사실을 고백했다.지난 24일 방송된 MBC 예능 프로그램 ‘별바라기’에서는 게스트 유노윤호, 김경호, 비스트가 팬들과 함께 출연했다.이날 방송에서 김경호는 지난 2006년부터 대퇴골두무혈성괴사증을 앓고 있다고 고백했다. 김경호가 앓고 있는 대퇴골두무혈성괴사증은 대퇴골두로 가는 혈류가 차단돼 뼈 조직이 죽는 질환으로, 괴사한 뼈에 압력이 계속해서 가해지면 괴사 부위가 골절되면서 통증이 시작되고 괴사 부위가 무너져 내리면서 고관절 자체의 손상이 나타난다.이어 김경호는 “8집 발매를 앞두…

  • 이근호 트랙터 영상 화제 “승차감 좋아 불편함 없었다” 폭소

    이근호 트랙터 영상이 공개돼 화제가 되고 있다.25일 한국프로축구연맹은 하나은행 K리그 올스타 with 팀 박지성‘ 출전을 위하여 이근호가 트랙터를 타고 상주에서 서울로 출발하는 모습을 공개했다.공개된 영상에서 이근호는 “서울까지 오는데 트랙터의 승차감이 좋아 큰 불편함은 없었다”며 “아이스박스에 비치된 건빵과 음료수를 먹으며 서울까지 왔다”고 전해 네티즌을 폭소케 했다. 한편 영상 말미에 텅빈 서울월드컵경기장에 도착한 이근호는 “뭐야? 트랙터 타고 온 내가 제일 빨리 온거야?”라고 말해 웃음을…

알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