롯데관광, 국외여행전문인솔자 1500명 배출
기사입력 2010-12-07 15:21기사수정 2010-12-07 15:21
롯데관광개발㈜(회장 김기병)은 지난 2006년 교육기관으로 지정돼 지금까지 총 41차 교육을 진행한 ‘국외여행인솔자자격인증’ 과정이 전문인솔자 1500명을 배출했다고 7일 밝혔다.

문화체육관광부로부터 위탁 받아 시행되고 있는 이 과정은 전문교육과정에서 취업까지 이어지면서 관광분야에 관심을 가지고 있는 취업준비생들로부터 많은 인기를 끌고 있다. 인증기관 중 민간기업은 롯데관광이 유일하다.

특히 올해는 교육생들의 요구에 따라 인솔실무 강의를 강화하고 일선 인솔자로 활동하면서 대학에서 강의를 하고 있는 박사학위 소유자를 전문강사로 영입하했으며 성적이 우수한 교육생을 선발해 인솔자로 정식 채용 하기도 했다.

롯데관광 관계자는 “능력있는 인재를 직접 양성, 발굴하고, 현장에 투입하여 좋은 성과를 거두는 등 회사와 교육생들 모두에게 좋은 기회가 되고 있는 만큼 교육과정을 더욱 전문화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mskang@fnnews.com강문순기자



투데이 포커스

연예·스포츠

  • 마담 뺑덕 정우성 이솜, 인터뷰 중 기습키스.. ‘진짜로 하는 거야?’

    배우 이솜이 정우성에게 ‘기습 키스’를 하는 사진이 공개되 화제를 모으고 있다.지난 2일 영화 ‘마담 뺑덕’ 측은 공식 페이스북을 통해 “말하는 조각, 정조각의 원근법 무시 셀카 인터뷰 중 정우성에게 기습키스(?) 날리는 매력녀 이솜!”이라는 글과 함께 사진을 게재했다.공개된 사진 속에 이솜은 정우성과 키스를 나누고 있는 포스터를 배경으로 입술을 내밀고 포즈를 취해 마치 실제로 키스를 하는 듯한 착시효과를 일으켰다. 정우성은 그녀의 옆에서 해맑은 미소로 웃고 있어 훈훈한 분위기를 자아냈다.한편, 영화 ‘마담뺑덕…

  • 볼트의 최강 자신감 “치타와 붙어보면 어떨까”

    세계 최고의 스프린터 우사인 볼트(28·자메이카)가 경쟁 상대로 치타를 지목하는 농담으로 자신이 ‘지구에서 가장 빠른 사나이’라는 자존심을 드러냈다. DPA통신과 AFP통신 등의 보도에 따르면 3일(한국시간) 자선 크리켓 이벤트 대회에 참가하기 위해 인도를 찾은 볼트는 “치타와 맞붙는 것도 괜찮을 것”이라고 말하며 자신감을 보였다. 이날 기자회견에 나온 볼트는 자신을 이길 수 있는 상대를 꼽아 달라는 질문에 거침없는 평소의 모습 그대로 “아무도 없다”면…

알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