추천! 가볼만한 곳 / 경남 부산시(1) 볏짚 곰장어

[동영상]

기사입력 2011-03-03 13:40기사수정 2011-05-16 19:50

곰장어로 널리 통용되는 먹장어는 재밌는 물고기다. 몸이 길어 장어 축에 끼긴 하지만, 턱뼈가 없고, 둥글게 생긴 빠는 입을 가지고 있어 척추동물 가운데 가장 하등한 생물로 알려져 있다. 먹장어라는 이름은 눈이 퇴화되어 ‘눈 먼’ 장어라 하여 붙여진 이름이다. 빨판처럼 생긴 둥근 입으로 사체의 유기물을 먹고 살아 '바다의 청소부'라 부르기도 한다. 통발 안에 미끼를 던져두면 어김없이 걸려들어 ‘꼼수에 잘 걸려드는 장어’라 하여 꼼장어, 죽은 줄 알고 건드렸는데 ‘꼼지락 꼼지락 움직인다.’ 하여 곰장어라 불렀다 한다. 먹장어는 부산을 대표하는 별미이자 건강식으로 오래 전부터 사랑받아 왔다.

부산 해운대에서 조금 벗어나면 기장군 기장읍 시랑리다. 곰장어 요리의 대표라 할 수 있는 짚불곰장어로 유명한 곳이다. 기장곰장어 김영근 사장은 1970년대 중반에 짚불곰장어를 메뉴로 식당을 냈고, 곰장어로 경상도 향토음식분야 대한명인이 되었다.

원래 곰장어는 눈도 없고, 생긴 것도 뱀처럼 길어 잡히는 족족 다시 바다로 버려졌던 물고기였다. 한데 그렇게 천대받던 곰장어의 신세가 하루아침에 뒤바뀌었다. 150년 전 큰 가뭄이 들어 궁핍한 생활이 이어지자 논에서 볏짚 위에 불을 놓고 곰장어를 던져 구워 먹으며 주린 배를 채웠던 것이다. 불 속에서 온 몸을 불살랐던 곰장어가 바로 짚불곰장어의 시초다. 한국전쟁 당시 송정초등학교에 피난민들이 모여 있었는데, 피난민들은 허기를 채워주기 위해 짚불곰장어를 구워 먹이기도 했다고 한다. 곰장어는 버려지던 물고기에서 민초들의 배고픔을 달래줬던 고마운 존재로 인생역전을 한 셈이다.

지금은 볏짚 위에 불을 놓아 곰장어를 구워먹던 전통적인 방식대신 석쇠를 이용해 곰장어를 구워낸다. 볏짚을 태워 구워 먹던 시절에는 곰장어가 쉽게 타버려 반은 먹고, 반은 버렸다고 한다. 먹지 못하고 버려지는 곰장어를 위한 고육지책이기도 하지만 볏짚 구하기가 쉽지 않은 탓도 있다. 다만 볏짚을 이용하는 건 변함이 없다. 볏짚은 곰장어를 제대로 굽기 위해 없어서는 안 될 존재이기 때문이다. / 글 : 한국관광공사

※ 여행정보

○ 관련 웹사이트 주소
- 부산광역시청 : Tour.busan.go.kr
- 기장군청 : tour.gijang.go.kr
- 문탠로드 : moontan.haeundae.go.kr
- 삼포해안길 : 3powalk.haeundae.go.kr

○ 문의전화
부산역관광안내소 : 051-441-6565
기장군청 문화관광과 : 055-709-4083

○ 대중교통 정보
항공
- 서울-부산 매일 운항(김포공항, 02-2660-2114, www.airport.co.kr)
철도
- 서울-부산 KTX 고속철도(서울역 1544-7788, www.korail.com 2시간 50분 소요)
- 부산역 051-440-2288
고속버스
- 서울경부 고속버스터미널 1588-6900, www.kobus.co.kr
- 부산 고속버스터미널 051-508-9955

○ 자가운전 정보
서울 : 경부고속도로-영동고속도로-여주JC(충주방면)-중부내륙고속도로-김천JC-동대구JC-대구 부산간고속도로-대동JC-해운대
대구 : 대구부산고속도로 수성IC→대구부산고속도로 대동분기점→중앙고속도로 대저분기점→해운대
광주 : 호남고속도로→남해고속도로→서부산IC→해운대

○ 숙박정보
노보텔 앰배서더 부산 : 부산광역시 해운대구 중동, 051-743-1234, www.novotelbusan.com
파라다이스호텔 부산 : 부산광역시 해운대구 중동, 051-742-2121, busan.paradisehotel.co.kr
베니키아프레스관광호텔 : 부산광역시 수영구 남천동, 051-611-0003
송정관광호텔 : 부산광역시 해운대구 송정동, 051-702-7766
프리호텔 : 부산광역시 해운대구 우동, 051-731-2001, www.freehotel.co.kr
하트나인모텔 : 부산광역시 해운대구 송정동, 051-703-8771

○ 식당정보
종가집 곰장어 : 기장군 기장읍 시랑리, 051-722-8958
외가집 짚불곰장어 : 기장군 기장읍 시랑리, 051-721-7098
해변 짚불곰장어 : 기장군 기장읍 시랑리, 051-721-4539
칠암 산곰장어 : 부산광역시 해운대구 좌동, 742-8218
해운대 산곰장어 : 부산광역시 해운대구 좌동, 746-8309
자갈치 산곰장어 : 부산광역시 해운대구 좌동, 743-5340

○ 축제 및 행사정보
해운대모래축제 : 2011.6.3∼6.6, sandfestival.haeundae.go.kr

○ 주변 볼거리
해운대해변, 송정해변, 누리마루 APEC 하우스, 부산아쿠아리움, 대변항, 해동용궁사, 일광해변

촬영협조 : 한국관광공사, 부산시청

/파이낸셜뉴스 fncast

동영상 바로가기


투데이 포커스

연예·스포츠

  • ‘리얼스토리 눈’, 세월호 민간 잠수사들 “조카 찾아야 한다”

    ‘리얼스토리 눈’이 세월호 실종자 구조에 나선 민간 잠수사들을 조명한다.오는 24일 오후 방송되는 MBC ‘리얼스토리 눈’에서는 여객선 세월호 침몰 사고 현장에 달려든 민간 잠수사들의 이야기를 다룬다.인산인해를 이루는 팽목항 앞은 아이들을 찾아달라는 학부모의 호소가 여기저기서 터져 나오고 있는 가운데 항구 한쪽에서 묵묵히 장비를 챙기는 사람들이 있다. 세월호의 사고소식을 듣고 진도로 달려온 민간 잠수사들이다. 바닷속에 갇혀 생사조차 알 수 없는 아이들 때문에 학부모도 민간 잠수사들도 더욱 애끓는 상황이지…

  • 류현진 묵념, 홈경기 앞서 세월호 희생자 추모

    류현진 묵념 LA다저스의 류현진이 경기에 앞서 세월호 희생자들을 애도하기 위해 묵념을 했다.다저스는 22일(현지시간) LA 다저스타디움서 열린‘2014 MLB’ 필라델피아전에 앞서 세월호 침몰 참사 희생자에 대한 묵념의 시간을 가졌다.장내 아나운서는 미국 국가 연주에 앞서 관객들에게 전부 기립해달라고 말한 뒤 “한국에서 일어난 비극적인 사고로 숨진 희생자들을 추도하자”고 말했다. 경기장 전광판에는 담요를 두른 채 바다를 하염없이 바라보는 세월호 실종자 가족의 뒷모습이 비춰졌다. 약 1분 동안 이어진 묵념 시간에 3만여 관중과 양팀…

알림